LG화학, 신성장동력 분야 글로벌 우수 인재 확보 잰걸음
상태바
LG화학, 신성장동력 분야 글로벌 우수 인재 확보 잰걸음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9.23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학철 부회장 주관 美 뉴저지 ‘Business & Campus 투어’ 개최

LG화학의 수뇌부가 친환경 소재, 배터리 소재, 글로벌 신약 등 ESG 기반 신성장 동력 분야 인재 확보를 위해 두 팔을 걷어 붙였다.

LG화학은 신학철 부회장이 신성장 동력 산업을 함께 육성해 나갈 글로벌 인재 확보를 목표로 직접 미국 현지 채용 행사를 주관했다고 23일 밝혔다.

신 부회장은 지난 주말 CTO(최고기술책임자) 유지영 부사장, CHO(최고인사책임자) 김성민 부사장 등과 함께 미국 뉴저지주 티넥 메리어트 호텔에서 열린 채용행사 ‘BC(Business & Campus) 투어’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MIT, 조지아공대, 코넬대 등 주요 10여개 대학·연구소의 석·박사와 학부생 40여 명이 초청됐으며, 신 부회장은 경영진과 대화 시간을 갖고 직접 회사의 비전을 공유했다. 참석한 인재들은 친환경·바이오 소재, 배터리 소재, 신약 개발 등 LG화학의 신성장 동력 관련 분야의 전공자들이 다수를 차지했다.

신 부회장은 “LG화학은 세계 7대 화학기업으로 글로벌 톱10 가운데 유일하게 지난 2019년 대비 매출과 영업이익이 증가했고, 코로나19 이후 기업 가치가 상승한 글로벌 100대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며, “팬데믹이라는 역사적 변곡점 속에서도 유례없는 상승 모멘텀을 만들 수 있었던 것은 여러분과 같은 최고의 인재들이 모여 치열하게 미래를 준비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신 부회장은 이어 “현재의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우리와 지구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들기 위해 창사 이래 가장 역동적이고 혁신적인 변화를 추진 중”이라며, “자유롭고 창의적인 인재들이 마음껏 도전하고, 그 성과를 함께 나눌 수 있는 최고의 직장으로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LG화학의 ‘BC 투어’는 주요 경영진이 직접 현지 우수 인재들과 소통하며, 현장 인터뷰까지 실시하는 대표적 글로벌 인재 확보 활동으로 CEO의 해외 출장과 연계해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