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티넷코리아, SD-WAN 기술로 보안 시장 공략 박차
상태바
포티넷코리아, SD-WAN 기술로 보안 시장 공략 박차
  • 전유진 기자
  • 승인 2021.02.04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티넷코리아는 올 한해 시장 전략을 발표하며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티넷은 새로운 소프트웨어정의 광대역네트워크(SD-WAN) ASIC 기반의 차세대 방화벽인 ‘포티게이트 200F(FortiGate 200F) 시리즈를 비롯해 업계 최초의 OT 산업 고객을 위한 시큐어 SD-WAN 어플라이언스인 ‘포티게이트 러그드 60F’, 포티게이트 1800F, 4200F, 4400F, 2600F와 셀프-러닝 AI 인텔리전스 어플라이언스 ‘포티AI(FortiAI)’ 등 혁신적인 보안 솔루션을 발표하는 한편, 구글 클라우드, 에퀴닉스(Equinix) 등의 글로벌 선두업체들과 협업을 통해 차별화된 에지 보안 기술 역량을 강화해왔다.

또한, 지난해 새시(SASE, Secure Access Service Edge) 분야 혁신 업체인 오패크 네트웍스(OPAQ Networks)와 IT 인프라와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성능 및 대응 관리 솔루션 업체인 파놉타(Panopta)를 인수해 전방위로 보안 포트폴리오를 더욱 견고히 했다.

아울러, 지난해 포티넷은 네트워크 방화벽 부문 11년 연속 ‘가트너 매직쿼드런트’ 리더 기업, WAN 에지(SD-WAN) 인프라 부문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 리더 기업에 동시에 선정된 바 있다.

올해 포티넷코리아는 하이엔드급 100G 데이터센터 방화벽을 비롯해 SD-WAN, 보안자동화 및 ATP 대개체 시장을 타깃으로 25%의 매출 성장을 이룩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차별화된 솔루션으로 클라우드 보안 시장 ▲포티넷 시큐어 SD-Branch를 기반으로 SD-WAN 시장 ▲포티넷 샌드박스(Sandbox) 및 메일을 통해 이메일 ATP 대개체 시장을 타깃으로 영업을 대폭 강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포티넷 SOAR, SIEM, AI, XDR 솔루션을 기반으로 보안 관리 자동화 시장을 공략하고, 운영 기술(OT) 시연이 가능한 데모 센터 ‘포티넷 고객 브리핑 센터(Customer Briefing Center)’를 거점으로 OT 보안이 필요한 고객들을 발굴해 최적의 OT 보안 방안을 제시할 방침이다.

내부적으로는 보안 패브릭(Security Fabric)부터 OT 솔루션까지 다양한 고객들의 니즈에 맞는 최적화된 보안 솔루션을 맞춤 제공하기 위해 영업, 엔지니어, 기술 지원 인력을 확충하고, 언택트 시대에 발맞춰 산업별, 지역별 웨비나 및 디지털 마케팅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대표는 “최근 솔라윈즈(SolarWinds) 해킹 사고를 통해 사이버 공격이 얼마나 많은 연결 조직에 광범위하고 심각한 피해를 줄 수 있는지, 그리고 정교한 위협에 대처하려면 같은 수준의 정교함이 필요하다는 사실이 입증됐다. 이에 기업들은 보안 및 네트워킹을 융합하는 보안 중심 네트워크 접근 방식을 적용해 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 환경, 대규모 원격근무 환경 등 다양한 에지를 보호하고 오늘날 증가하고 있는 위협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처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