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텐, 휴대용 USB 콘솔 어댑터 출시
상태바
에이텐, 휴대용 USB 콘솔 어댑터 출시
  • 정동희 기자
  • 승인 2017.02.22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랩톱과 PC 간 직접 원격 접속용 USB 콘솔 어댑터

KVM 스위치/첨단 컨트롤 시스템/영상보안 장비 전문기업 에이텐코리아가 노트북과 같이 휴대용 랩톱을 이용해 콘솔 컴퓨터(PC, 서버)에 간편하게 연결 가능한 USB 콘솔 어댑터 에이텐(ATEN)CV211 제품 출시를 알렸다.

에이텐이 공개한 랩톱 USB 콘솔 어댑터 CV211은 작은 크기의 본체에 D-sub 인터페이스 방식 디스플레이 케이블 1개와 USB 2.0 인터페이스 케이블 2개로 구성돼 뛰어난 휴대성을 제공한다.

IDC 환경에서 범용으로 쓰이는 D-sub 인터페이스를 사용해 최대 1920x1200/60Hz 디스플레이 출력을 지원하며, 추가 소프트웨어 설치 없이도 플러그 앤 플레이 방식으로 동작이 이뤄진다.

이와 같은 특징은 IDC와 같이 보안을 중시하는 환경에서 번거로운 승인을 거치지 않아도 된다는 의미로 에이텐 랩탑 USB 콘솔 어댑터 CV211만의 강점 요인이다.

주요 기능으로는 양방향 파일 전송, 핫키 매크로, 비디오 녹화, 스크린샷을 지원하며, 파일 애플리케이션, OS 패칭, 소프트웨어 조작을 빠르고 편리하게 진행할 수 있다.

무엇보다 직관적인 GUI를 갖췄기에 관리 효율이 우수하며, 운영자에게 제공되는 GUI 콘솔 창은 자동 또는 수동으로 창(Panel) 크기 조절이 가능해 원격지의 데스크톱과 같은 크기 및 해상도를 구현해 작업에 임할 수 있다.

사용 가능 환경은 네트워크 접속이 제한되는 ATM(키오스크) 서버, 공장 자동화 라인에 연결된 메인프레임, 대규모 쇼핑몰 운영 환경, 관측소와 같이 보안성을 최우선 하는 환경이며, 총 3개의 케이블을 연결하는 데 불과 몇 초가 소요되지 않아 빠르고 쉽게 콘솔 환경을 구현할 수 있다.

에이텐 마케팅 담당자는 “휴대성에 편리성까지 지닌 콘솔 어댑터를 새롭게 출시한다”며, “랩톱 USB 콘솔 어댑터 CV211을 이용하면 어떠한 환경에서도 아주 쉽게 눈앞에 위치한 시스템의 관리 환경에 접근해 세팅을 완료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