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협력회사와 ‘미래 사업 동반자’로 나선다
상태바
LG CNS, 협력회사와 ‘미래 사업 동반자’로 나선다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5.04.08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CNS가 160여 개 협력회사들의 미래 사업 ‘동반자’로 함께 나섰다.

LG CNS는 8일부터 이틀간 서울 여의도 FKI 컨퍼런스센터에서 협력회사 사업 경쟁력 제고를 위한 ‘협력회사 사장단 워크숍’을 개최하고 있다고 밝혔다.

LG CNS는 이 날 미래 사업 준비를 위한 LG CNS 사업전략 방향과 협력회사 운영정책을 설명하는 한편 협력회사의 경쟁력 제고를 위해 ‘인사노무’, 업계에 도입되고 있는 ‘S/W 개발 방식’ 변화 등을 소개하며 경영 관리 노하우를 공유했다.

행사에 참여한 주식회사 인밸류비즈 최열현 대표는 “LG CNS의 사업방향과 정책을 알게 돼 미래에 대한 변화를 준비할 수 있게 됐고 LG CNS와 협업을 위한 필요사항을 알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참석 소감을 밝혔다.

▲ LG CNS는 8일부터 이틀간 여의도 FKI 컨퍼런스센터에서 160여 개 협력회사 대표들이 참가한 가운데 ‘협력회사 사장단 워크숍’을 개최중이다. 8일 행사에 이기선 LG CNS 상무가 강연하고 있다.

LG CNS는 이러한 미래 사업 준비와 경쟁력 제고뿐만 아니라 협력회사와의 동반성장 정책을 지속적으로 강화하고 있다.

이를 위해 LG CNS는 대·중소기업협력재단 ‘동반성장 투자재원’을 출연해 2014년부터 협력회사 특허출원, 기술임치 관련 비용을 전액 지원하고 있다. 또한 LG CNS는 협력회사 직원들도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복지몰(with.lglifecare.com)을 5월부터 확대 오픈할 계획이다.

이기선 LG CNS 상무는 “LG CNS가 지속적인 성장을 할 수 있었던 것은 협력회사의 아낌없는 지원과 협조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