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9 16:53 (목)
한국SW산업협회, ‘주요 거점별 해외 진출 전략 오픈세미나’ 개최
상태바
한국SW산업협회, ‘주요 거점별 해외 진출 전략 오픈세미나’ 개최
  • 이승윤 기자
  • 승인 2018.11.28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 국가별 협의체에서 축적한 노하우 공유

[CCTV뉴스=이승윤 기자] 한국SW산업협회가 28일 양재동 엘타워에서 해외 진출을 계획 중인 국내기업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주요 거점별 해외 진출 전략 오픈세미나’를 개최했다.

협회는 현재 미국, 중국, 일본, 동남아, 인도 등 5개 국가별 협의체를 운영 중이다. 해당 국가에 이미 진출을 했거나 진출을 준비 중인 SW기업들이 함께 모여 시장 공략 노하우 및 애로사항 등을 공유하는데, 공동 진출을 위해 비즈니스를 논의하는 플랫폼으로 발전하는 경우도 빈번하다.

주요 거점별 해외 진출 전략 오픈세미나 전경 출처 한국SW산업협회

이번 ‘주요 거점별 해외 진출 전략 오픈세미나’는 각 국가별 협의체에서 축적한 노하우 및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들이 숙지해야할 필수 사항들을 공유함으로써 수출경쟁력 강화 등 해외 진출을 지원할 목적으로 기획됐다.

먼저 국가지식재산위원회 김현숙 전문위원이 국내를 넘어 세계로 나아가는 우리 기업들이 SW 지적재산권 보호를 통해 기업의 가치를 보존하고, 경쟁력을 갖출 수 있는 방법을 소개했다.

TTA 이채학 수석은 IT산업계에서 ’수출의 블루칩’으로 손꼽히는 중동시장 진출 희망 기업들을 겨냥해 ‘글로벌 SW를 위하여-중동 언어 처리 및 화면 레이아웃 방안’ 제하의 강연을 펼쳤다. 중동시장은 IT산업이 지속적으로 발전을 거듭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복잡한 언어처리 방식 탓에 진입이 쉽지 않다. 이 수석은 기업들의 고민에 공감하며 맞춤형 전략을 귀띔해 높은 호응을 받았다. 뒤이어 연단에 선 KOTRA 공정훈 전문위원은 해외 진출 계획 수립에서부터 마케팅, 영업, 계약에 이르는 SW 수출 과정 전반에 대한 가이드를 제시했다. 

한국SW산업협회 조영훈 실장은 “보다 많은 기업들이 협회 산하 국가별 협의체 활동에 참가해 수출 역량 및 경쟁력 강화에 도움을 받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