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라온시큐어, 국제해킹방어대회 코드게이트 2018 우승
상태바
라온시큐어, 국제해킹방어대회 코드게이트 2018 우승
  • 이승윤 기자
  • 승인 2018.04.0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온 화이트햇 센터 이종호, 5년만에 대한민국 우승 쾌거

[CCTV뉴스=이승윤 기자] 라온시큐어는 자사의 화이트햇 센터 소속 이종호 팀장이 출전한 한국 대표팀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코엑스에서 개최한 국제해킹방어대회 ‘코드게이트 2018’의 우승을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

코드게이트 2018은 70개국 4,500명이 참여한 권위있는 국제해킹방어대회로써 라온시큐어는 지난 2013년 우승(Whois팀)에 이어 5년만에 대한민국 팀으로 우승을 차지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라온시큐어는 이번 대회 본선에 진출한 10개 팀 중 자사 화이트햇 연구원들이 3팀이나 참가하는 등 정보보안 선도기업임을 입증했다.

라온시큐어 이종호 팀장은 미국 데프콘(DEFCON CTF), 일본 세콘(SECON CTF) 우승에 이어 지난해 대만 히트콘(HITCON CTF)에서 3연패를 달성하며, 최고 권위의 국제해킹대회를 연이어 석권함으로써 세계 정상의 해킹실력을 입증하였다.

우승한 라온시큐어 ‘앙진모띠’팀에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함께 상금 3천만원과 코드게이트 2019 본선 자동진출권이 부여됐다.

세계 3대 국제해킹대회를 석권한 라온시큐어의 이종호 팀장은 현재 라온 화이트햇센터에서 최신 보안 위협에 대응하는 보안 인텔리전스 핵심기술을 연구하고 있다. 최근에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뛰어난 해킹 기술과 보안취약점 제보 등 사이버 침해사고 예방에 노력해 온 점을 인정받아 ‘사이버 가디언스’로 위촉되어 활동 중이며, 한국인터넷진흥원과 함께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 등 정부 주요 사업에서 사이버 위협을 점검하고 취약점을 보완하는 등의 활동을 하고 있다.

라온시큐어 이정아 부사장은 “이번 대회 우승을 통해 라온시큐어 화이트햇 센터의 세계 최고 수준의 보안 기술과 실력을 다시 한번 인정받아 기쁘다”며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화이트해커 및 사이버 보안 전문인력 양성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