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SKT, 3분기 매출 4조 4427억원, 영업이익 3924억원 기록

전년 대비 7.5% 감소...마케팅비용 증가 탓해 최진영 기자l승인2017.11.06 10:48:56l수정2017.11.08 09:0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최진영 기자] SK텔레콤이 2017년 3분기 매출 4조 4427억 원, 영업이익 3924억 원, 당기 순이익 7930억 원의 실적을 기록했다.

SK텔레콤은 매출이 무선 가입 고객 증가 및 SK브로드밴드·SK플래닛 등 주요 자회사의 성장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4.7% 증가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마케팅 비용 및 감가상각비 증가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7.5% 감소했다. 또 당기순이익은 SK하이닉스 지분법 이익 상승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6.2% 증가했다.

3분기 말 기준 SK텔레콤 전체 가입 고객은 전년 동기 대비 70만 5000명 늘어난 3016만 명을 기록했다. 이 중 LTE 고객은 2257만 명으로 전체 가입 고객의 74.8% 수준이다.

SK텔레콤의 주요 연결 자회사는 실적이 개선되는 추세라고 파악했다.

SK브로드밴드의 매출은 IPTV 가입자 순증 및 유료 콘텐츠 판매 증가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 증가한 7602억 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298억 원을 달성했다. 모바일 미디어플랫폼 옥수수 가입자도 3분기에 63만 명 증가해 총 811만 명 가입자를 확보하는 등 미디어 분야에서 성장하고 있다.

SK플래닛은 11번가의 성장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5.8% 증가한 2851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11번가는 효율적인 마케팅을 통해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26% 성장했다. SK하이닉스는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기록하며 연결 당기순이익 증가에 기여했다.

SK텔레콤은 AI · IoT · 자율주행 등 신사업 분야에서 성장 기반을 강화하고 있다.

SK텔레콤 유영상 전략기획부문장은 “통신 시장을 둘러싼 제반 환경으로 인해 성장세를 이어 나가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주요 사업 분야의 경쟁력을 강화해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 해 나가겠다”며 “AI·IoT·자율주행·미디어 등 신사업 분야에서 중장기 성장 동력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KT#영업이익#매출#LTE#SK하이닉스

최진영 기자  jychoi@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진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