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8 13:54 (수)
KT,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 10주년 조인식 가져
상태바
KT,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 10주년 조인식 가져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09.2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후원금으로 무료 셔틀버스 운영 예정

KT가 오는 10월6일 개막하는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BIFF)’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공식 후원한다.

KT는 27일 10년 연속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을 기념해 KT 광화문 사옥에서 강국현 마케팅부문장 전무와 강수연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BIFF 공식 후원 10주년 기념 조인식’을 가졌다.

▲ KT가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 10주년을 기념해 조인식을 가졌따.

KT의 후원금은 영화제 기간 동안 부산에 방문한 국내 게스트, 해외 VIP와 관객 및 언론 관계자 등의 편의를 위한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하는데 쓰여질 계획이다. 셔틀버스는 부산국제영화제 주요 상영관인 영화의 전당, 벡스코, 해운대 등 구간에 약 15대가 운영될 예정이다.

또 KT는 자사 IPTV 서비스인 올레 tv와 올레 tv 모바일에서 ‘BIFF 특집관’을 IPTV 단독으로 신설해 영화제 기간 동안 올레tv 이용자들이 집에서도 편안하게 부산국제영화제 역대 출품작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강국현 전무는 “KT는 대한민국 IPTV 1위 사업자로 그 선도적 위치에 맞게 부산국제영화제 후원 등 한국 영화 산업 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다”며 “앞으로도 KT는 국민기업으로서 대한민국 문화 콘텐츠 산업 육성과 진흥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강수연 집행위원장은 “지난 10년간 인연을 맺어 온 KT와 같은 기업 파트너들의 꾸준한 애정과 지지 덕분에 세계적인 영화제로 한걸음 더 도약할 수 있었다”며 “KT를 비롯해 영화제를 아껴주시는 모든 후원사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올 가을 부산에서 펼쳐지는 영화 축제에 많은 분들이 찾아와 마음껏 즐기셨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말했다.

한편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0월6일부터 15일까지 10일간 진행되며, 총 69개국 301편의 출품작을 부산 영화의 전당 등 부산 지역 5개 극장 34개 스크린에서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