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8 13:54 (수)
KT-인바디, 홈IoT 기술 활용 헬스케어 사업 협력
상태바
KT-인바디, 홈IoT 기술 활용 헬스케어 사업 협력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09.26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T 헬스시장 선도 ‘자신’

KT가 체성분 분석 기업인 인바디와 함께 홈IoT 사업모델 개발과 공동 마케팅을 위한 ‘KT-인바디, 홈IoT 신규서비스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가정용 체성분 분석기 등에 홈IoT가 적용된 사업모델 개발 ▲홈IoT 분야의 공동 마케팅 ▲향후 IoT 기능이 탑재된 체성분 분석기, 혈압계, 신장계와 같은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 개발 등에 대한 협력이다.

▲ KT와 인바디가 홈IoT 사업모델 개발과 공동 마케팅을 위한 ‘KT-인바디, 홈IoT 신규서비스 사업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KT는 자사의 홈IoT 기술과 IoT 플랫폼에 가정용 체성분 분석기를 연동해 ‘IoT 헬스’ 분야의 협업을 추진하고, 향후 양사의 역량을 집적한 신규 상품 출시를 통해 IoT 헬스시장 선도를 이끌어간다는 계획이다.

또 최적의 IoT 헬스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판매 및 서비스 활성화 공동 마케팅에도 전방위적으로 협력을 진행한다.

김근영 KT 홈IoT 사업담당 상무는 “KT가 보유한 홈IoT 기술 역량을 체성분 분석기의 표준이라고 불리는 인바디의 가정용 제품에 접목해 홈IoT 사업의 경쟁력을 높여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최창은 인바디 홈헬스 사업담당 부사장은 “이번 MOU는 인바디의 스마트 헬스케어 제품에 대한 개발 및 서비스 노하우와 KT의 유무선 네트워크 기반 IoT 사업 역량이 결합돼 한 단계 진화된 IoT 헬스케어 시대를 열어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는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