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정부, 이메일 해킹 예방 홍보 만화 발간

관계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 발간 석주원 기자l승인2019.07.03 18:34:33l수정2019.07.03 18:3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석주원 기자] 정부는 공공기관이나 기업을 사칭하는 해킹메일로 인한 국민적 피해 방지를 위해 관계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을 제작⋅발간한다고 밝혔다.

해킹메일은 해커가 공공기관, 기업 또는 지인으로 가장하여 메일을 발송하고 이를 메일 수신자가 열람하는 경우에 악성코드가 유포되어 수신자의 정보가 탈취되거나 시스템이 파괴되는 방식으로 피해가 발생된다.

최근 명예훼손 출석통지서(경찰청 사칭), 미지급 세금계산서(국세청 사칭), 계정정보 업데이트 알림(인터넷포털 사칭), 채용이력서 제출(기업 대상) 등 이용자들의 열람을 유도하는 해킹메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정부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해킹메일에 대한 대처법을 알기 쉽게 만화로 제작하여 대국민 홍보를 강화하기로 했다.

홍보 만화는 ▲해킹메일 사고 사례와 원인을 소개하고 ▲메일 이용자가 해킹메일을 판별하는 방법 ▲수ㆍ발신 시 주의사항 등을 담고 있다.


책자는 관계부처 등을 대상으로 우선 배포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보호나라 홈페이지에서 웹툰 형식으로 게시해 국민 모두가 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정부는 해킹메일 방지를 위한 종합대책도 마련하여 하반기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해킹메일을 기술적으로 식별해 차단하는 ‘메일인증기술표준’을 확대ㆍ보급하고 ▲해킹메일을 추적해 발신처를 신속히 포착하고 차단하며 ▲해킹메일 정보를 신속히 전파해 대책을 강구 하는 체계도 마련한다.

또한, 주요 포털 및 호스팅社 등 다양한 이해당사자와 전문가가 참여하는 민ㆍ관 협의회를 구성하여 해킹메일 근절을 위해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조치와 함께 정부는 “해킹메일 피해 예방은 국가사회 전반의 보안 강화 노력이 필요한 만큼 정부ㆍ공공 분야 대책을 우선 시행하고, 민간 분야로 확산해 나아갈 것”이라며 “이메일 이용자는 발신 주소의 이상 여부와 도메인명을 꼭 확인해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은 열람하지 않아야 하고, 메일에 첨부된 파일이나 링크 클릭 시에는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정부#과기정통부#인터넷진흥원#이메일 해킹#개인정보보호#피싱

석주원 기자  jwseok@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주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