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교통안전수준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한 지자체는?

신동훈 기자l승인2018.11.13 15:22:09l수정2018.11.13 15:2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은 13일 전국 기초자치단체별 교통안전수준을 나타내는 ‘2017년도 교통안전지수’를 발표했다.

도로교통공단에 따르면, 전국 평균은 78.97점으로 2016년도(78.98점)와 비슷한 수준을 보였으며 교통안전지수가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난 지자체는 인구 30만 미만 시 그룹의 충남 계룡시로 6개 영역 모두에서 A등급을 나타내며 2016년도에 이어 2년 연속 가장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각 그룹별로 살펴보면, 인구 30만 이상 시 그룹에서는 경남 양산시가 82.52점으로 1위를 기록했고, 군 지역에서는 강원 화천군(85.02점)이, 구 지역에서는 인천 동구가 84.58점으로 그룹 내에서 가장 높은 교통안전지수를 나타냈다.

2016년도에 비해 교통안전수준이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한 지자체는 군 그룹의 충남 부여군으로 전년도에 비해 교통안전지수 점수가 11점 이상 상승하여 83.56점을 기록했으며, 등급 또한 E등급에서 B등급으로 3단계 상승하는 등 교통안전수준이 크게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 수가 전년대비 63% 감소하였으며, 교통안전지수 6개 영역별로 살펴보았을 때는 도로환경 영역의 점수가 가장 크게 상승한 것으로 보였다.

인구 30만 이상 시 그룹에서는 경기 고양시의 교통안전지수가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하였으며 6개 영역 모두가 작년보다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지표 중에서는 ‘길가장자리구역통행중사고’를 제외한 모든 부문에서 상승하였다.

인구 30만 미만 시 그룹에서는 경북 경주시가 4점 상승하며 가장 큰 폭으로 상승하였다. 하지만, 영역별로 살펴보았을 때는 보행자와 교통약자 영역에서 점수가 하락했으며 세부지표 중에서는 ‘차도통행중사고’와 ‘어린이사고’의 점수가 20점 이상씩 크게 하락하여 해당 부분에 대해서는 안전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 그룹에서는 서울 관악구가 2016년 대비 가장 큰 상승폭을 보였으며, 교통사고 발생건수·사망자수·부상자수가 모두 감소하며 교통안전도가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로교통공단 통합DB처 성락훈 처장은 “2017년도 교통안전지수를 살펴보면 인구 30만 이상 시 그룹에서는 6개 영역 중 도로환경 영역(특히 교차로사고)이 가장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인구 30만 미만 시 그룹에서는 교통약자 영역(특히 노인사고), 군 그룹에서는 운전자 영역(특히 중앙선침범사고), 구 그룹에서는 보행자 영역(특히 횡단중사고)이 취약하므로 해당영역에 대한 교통안전대책이 특히 강화되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통합DB처는 지자체 종합 통계분석 등 지역 교통안전도 제고를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할 계획이다.

#교통안전#도로교통공단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8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