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시스코, ACI 애니웨어로 멀티클라우드 통합 운영 실현

업계 선도 SDN 솔루션, 시스코 ‘ACI 3.0’ 발표 신동훈 기자l승인2017.10.20 11:09:49l수정2017.10.20 11:2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시스코 코리아는 고객이 인텐트 기반 네트워킹(Intent-based Networking)을 데이터센터에 손쉽게 도입하고 발전시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업계 선도 소프트웨어 정의 네트워크(SDN) 솔루션인 시스코 ‘ACI(Application Centric Infrastructure)’의 최신 업데이트 버전을 발표했다.

시스코는 더 나은 고객 서비스를 위해 ACI 도입 고객들과 시스코 개발 엔지니어들이 함께 매년 TAB(Technical Advisory Board)를 개최하고, 기술의 개선 포인트와 새로운 기능 요구에 귀 기울이며 지속적으로 고객 중심의 기술 혁신과 SDN 의 시장 주도를 이끌어 왔다.

시스코 ACI 3.0

이번 ACI 3.0 출시로 전세계 4000개 이상의 시스코 ACI 고객은 프라이빗 클라우드 및 온프레미스 데이터센터에 존재하는 컨테이너, 가상머신, 베어메탈(bare metal) 내 모든 워크로드에서 네트워크 자동화는 물론 관리를 간소화하고 보안을 강화함으로써 비즈니스 민첩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

데이터센터 환경에 많은 변화(transitions)가 일어나면서, 기업들은 복잡성이 증대되고 있는 데이터센터와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보다 뛰어난 속도, 유연성, 보안, 및 확장성을 요구하고 있다.

시스코 코리아 황승희 상무는 “고객들이 멀티 클라우드 전략을 채택하면서, 관리를 간소화하고 확장성을 더하는 방안을 찾고 있다”며 “ACI의 새로운 멀티 사이트(multi-site) 관리 기능은 다수의 데이터센터와 지역을 아우르는 중앙 정책으로 IT 운영을 자동화 해주어 네트워크 운영자가 쉽게 워크로드를 조정하고 관리하도록 지원한다. 이는 시스코 ACI 애니웨어(Anywhere)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중요한 단계”라고 말했다.

새로운 시스코 ACI 3.0 소프트웨어에 추가된 주요 기능

- 멀티 사이트 관리(multi-site management): 기업들은 지리적으로 분산된 다양한 ACI 패브릭을 원활하게 연결하고 관리함으로써, 오류가 발생하는 도메인은 격리시키고 가용성을 높일 수 있다. 또한 단일 관리 포털을 통해 글로벌 관점의 네트워크 정책을 제공함으로써, 재해 복구와 애플리케이션 확장을 대폭 간소화시켜준다.

- 컨테이너 서비스 / 쿠버네티스(Kubernetes) 통합 : 고객은 워크로드를 마이크로서비스 형태의 컨테이너에 배치할 수 있고 컨테이너 서비스인 쿠버네티스를 사용해 이에 대한 ACI 네트워크 정책을 정의할 수 있다. 또한 컨테이너, 가상머신, 베어메탈에 대해 통합된 네트워크를 구현할 수 있다. 이는 ACI가 그 동안 많은 하이퍼바이저들과 해왔던 동일한 수준으로 컨테이너와의 심도 있는 통합을 가능하게 한다.

- 운영 유연성 및 가시성 개선: 차세대 ACI 사용자 인터페이스(Next Gen ACI User Interface)는 새롭게 구성된 일관성 있는 레이아웃과 단순화된 토폴로지 뷰, 문제 해결 마법사 등을 통해 가용성을 향상시켰다. 매끄러운 삽입∙제거 기능, 혼재된 운영 시스템 및 한도(quota) 관리를 위한 지원, 트러블슈팅을 위한 패브릭 엔드포인트에서의 지연(latency) 측정 기능 등을 탑재했다.

- 보안: ACI 3.0은 퍼스트 홉 시큐리티(First Hop Security) 통합으로 IP/MAC 스푸핑(spoofing)과 같은 공격을 완화한다. 자동으로 워크로드 인밴드(in-band)를 인증하고 신뢰할 만한 보안 그룹에 배치한다. 동일 보안 그룹 내 엔드포인트에 대한 철저한 정책 적용을 지원한다.

ESG(Enterprise Strategy Group)의 애널리스트 댄 콘데(Dan Conde)은 “시스코는 ACI 애니웨어를 통해 고객이 멀티 클라우드와 멀티 사이트 환경에서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운영할 수 있도록 확장 가능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컨테이너 클러스터 매니저와의 통합, 제로 트러스트 시큐리티(Zero-Trust Security) 강화로 ACI는 대규모 서비스 사업자, 엔터프라이즈, 소규모 고객 모두에게 업계 최첨단 기능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스코 ACI는 스페인 다국적 금융 그룹 빌바오비스카야 아르헨타리아은행(BBVA), 글로벌 선도 IT 기업 허친슨 네트웍스(Hutchinson Networks) 등 전세계 다양한 분야의 기업과 기관에 도입돼 기술력과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한편, 시스코 코리아는 ACI 출시 이후 2년만에 한국에서 대기업, 금융, 공공, 대학교 등 다양한 레퍼런스를 확보하며 SDN 시장에서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최근 전 세계 최대 규모의 ACI 레퍼런스를 국내에서 구축 완료 하는 등 ACI 국내 출시 이후 5만 포트 이상, 10만개 이상의 IT 디바이스가 ACI 패브릭을 통해 한국에서 서비스 되고 있다.

#시스코#ACI 3.0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7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