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글로벌 M&A 전망' 한국 31% 감소, 세계 6% 증가

공통적으로 헬스/케어분야 M&A 딜 건수 증가 예상 정동희 기자l승인2017.03.10 14:55:33l수정2017.03.10 15: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 정동희 기자] 인트라링크스 홀딩스(Intralinks Holdings)가 2017년 상반기 전 세계 M&A 활동을 전망한 ‘인트라링크스 딜 플로우 프리딕터(Intralinks Deal Flow Predictor)’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상반기 전 세계 M&A 건수가 전년대비 6%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상반기 전세계 M&A 건수에 있어 새로운 기록을 갱신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반면 한국은 초기단계의 M&A 활동이 31%나 감소하며, 2017년 2분기에 발표될 M&A 건수 역시 하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매트 폴지오(Matt Porzio) 인트라링크스 M&A 전략 및 제품 마케팅 담당 부사장은 “미국 트럼프 대통령 당선과 기준금리 0.25% 포인트 인상하기로 한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의 결정에도 불구하고, 2016년 4분기의 초기 M&A 활동은 안정적이었다. 

2016년 4분기 초기 M&A 활동은 2017년 2분기에 발표되는 M&A 건수를 예측하는 지표가 되는데, 해당 기간 동안 초기 M&A 활동은 전 세계적으로 7% 증가했다. 이는 전 세계 4개 지역 중 아시아 태평양(44% 증가), 남미(11% 증가), 유럽, 중동 및 아프리카(9% 증가) 포함한 3개 지역에서의 초기 거래량 증가에 의한 것이다. 

[지역 별 M&A 활동 전망]

▲ 아시아 태평양(APAC)지역에서 2017년 2분기에 발표될 M&A 건수는 인도, 동남아시아, 일본 지역의 높은 증가세에 힘입어 전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 유럽, 중동 및 아프리카(EMEA) 지역에서 2017년 2분기에 발표될 M&A 건수는 프랑스, 스페인, 독일, 동유럽 지역의 증가세에 영향을 받아 전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 남미(LATAM) 지역에서 2017년 2분기에 발표될 M&A 건수는 브라질의 약세에도 불구하고 아르헨티나, 멕시코의 증가세에 힘입어 전년대비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또한, 예년에 비해, 해당 기간 내 M&A 건수가 가장 많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산업은 헬스케어와 부동산 분야이다.

▲ 북미(NA) 지역에서 2017년 2분기에 발표될 M&A 건수는 전년대비 감소할 것으로 예측된다. 북미 지역의 M&A 건수 감소에 기여하는 분야는 소비재 및 유통, 산업, 에너지와 전력인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소재(Materials), 금융, 헬스케어 부문에서의 M&A 건수는 증가할 것으로 예측된다. 

#인트라링크스#M&A#인수#합병

정동희 기자  dhjung@epnc.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