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현 SK주식회사 사장 “AI·클라우드 영역 점유율 높이겠다”
상태바
장동현 SK주식회사 사장 “AI·클라우드 영역 점유율 높이겠다”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7.01.02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동현 SK주식회사 신임 사장이 신년사를 통해 네 가지 목표를 정하고 전력을 다해 뛸 것이라 전했다. 또한, 주력사업인 AI와 클라우드 영역 마켓 점유율을 높이고 산업별 비즈니스 모델을 보강, 스케일 확대를 이뤄내자고 강조했다.

SK주식회사는 2일 분당 정자 SKU-타워에서 시무식을 개최했다. 이날 SK주식회사 신임 CEO로써 장동현 사장은 신년사를 전했다. 장 사장은 “기업가치를 높이고 생존을 넘어 세계 톱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2017년 SK주식회사는 다음 목표를 향해 전력을 다할 것”이라 전했다.

▲ 신년사를 전하고 있는 장동현 SK주식회사 신임 사장.

그는 “그룹의 미래를 선도하는 신사업의 지속적인 발굴 및 육성과 글로벌 확장에 힘 쓰고 비즈니스모델 트랜스포메이션 등을 통해 규모의 경제창출과 더불어 운영 효율성 제고에 노력할 것”임을 밝혔다. 또한, “그룹 신성장 방향성과 나란히 글로벌 확장이 가능하도록 추가 신사업 강화에 나설 것”이라 말했다.

디지털 중심 성장과 ICT 융합사업 확대에 대한 청사진도 내비쳤다. 장 사장은 “IT Biz는 고객의 디지털 혁신 성과 가시화와 ICT 융합사업 확대를 위해 첫째, 그동안 준비해온 A.I와 클라우드 사업영역에서 마켓 점유율을 확보해 성과 가시화를 이루고 산업별 비즈니스 모델을 보강해 스케일확대를 이뤄내야 한다”고 답했다.

둘째로, 디지털 중심 고부가 사업 전환을 추진해야 할 것과 셋째, 추진 중인 스마트 팩토리와 물류 등 영역에서 괄목할만한 역량 강화를 통해 사업 안정화와 스케일-업을 이뤄내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미래 ICT 기술을 이용한 신규 BM을 지속 발굴하고, 기술역량 확대를 위한 중장기 R&D 강화를 지속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동현 신임 SK주식회사 사장은 “우리가 맞이할 새로운 도전과 변화는 보다 더 치열한 열정과 냉철한 지혜 그리고 더불어 함께 하는 팀워크를 요구할 것”이라며 “여기에 빠른 실행과 강력한 변화 추진이 더해지면 제 아무리 험난한 글로벌 무한 경쟁의 파고도 얼마든지 넘어설 수 있을 것이다. 우리 모두 하나돼 성공의 한 해로 만들자”고 신년사를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