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스위스, 인구 고령화로 스마트 헬스케어 관심 확대

65세 이상 30년간 약 2배 증가 전망…정부·EU 통해 2020년까지 7억유로 투자
김양균 기자l승인2016.11.28 10:51:27l수정2016.11.28 10: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스위스 연방 통계청(Federal Statistical Office; FSO, 2016)이 발표한 신(新)인구 트렌드 시나리오에 의하면 스위스의 거의 모든 칸톤들은 향후 30년 동안 지속적인 인구 성장을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이때 은퇴 연령대 인구들도 함께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스위스의 65세 이상 인구는 2015년 기준 17.9%(FSO, 2016)이며 1946~1964년 사이에 태어난 베이비 부머는 이미 은퇴중이다. 65세 이상 인구수는 현재 150만명에서 2030년, 2045년까지 각 220만명, 270만명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 스위스 인구 증가 추세
<자료원: Switzerland Federal Statistical Office, 2016>

2060년에는 80세 이상의 노인 인구가 전체 스위스 인구의 11%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며 스위스 정부에서도 인구 고령화에 대한 대책을 모색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스위스 정계에서는 두 가지 이슈에 주목하고 있는데 그것은 노인 인구의 헬스케어 수요 만족과 사회보험을 통한 노후 지원 대책이다.

▲ 유럽 공공연금과 헬스케어 지출 전망(단위: % of GDP)
<자료원: Raboresearch-Economic Research, 2015>

AAL(The Active and Assisted Living)은 기술 혁신을 통해 급격히 증가하는 노인 삶의 질을 증진시키고자 만들어진 프로그램이다. AAL 솔루션 대상은 건강한 노인에서부터 다중 질환을 가진 노인까지 전 범위를 포함하며 특히 관리가 필요한 노인들이 자가에서 독립적으로 생활하는 것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가족 혹은 간병인의 부담을 덜어줘 수혜자뿐만 아니라 주변 관계자에게까지 폭 넓게 영향을 주고 있다.

AAL 프로그램은 브뤼셀에 위치한 AAL 협회를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2008년 이래 21개 국가의 29개 연구재단이 참여하고 있다. EU 멤버 국가 외에도 스위스, 노르웨이, 이스라엘 및 캐나다에서 참여중이다. 2008년에서 2015년 사이 스위스에서 참여한 프로젝트 건수는 전체 참여국 중 4위를 기록해 AAL 관련 스위스가 주요 협력 대상국인 것으로 나타났다.

▲ 2008~2015년 각 국별 참여 프로젝트 건수
<자료원: 스위스 연방교육혁신청(SERI, 2016)>

프로젝트 EDLAH(The Enhanced Daily Living And Heath)은 노인들을 위한 태블릿으로 태블릿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사용자가 물건을 찾거나 약 복용시간 알림 등의 서비스를 제공, 보호자의 역할을 대체할 수 있도록 한다. 이 프로젝트는 2015년 10월에 완료됐으며 협력단은 iCARE24/7이라는 이름으로 제품 출시됐다.

▲ 프로젝트 EDLAH 파트너 - 스위스
<자료원: 스위스 연방교육혁신청(SERI, 2016)>

프로젝트 ALMA는 모듈러 기술(modular technology)을 통해 노인들의 이동과 방향 감각에 도움을 주는 솔루션으로서 실내 모니터링, 보조 내비게이터, 사용자 인터페이스, 지능 휠체어 컨트롤, 길 안내 및 일정 관리 등을 지원한다.

예를 들어 몸이 불편한 요양원 거주 노인이 약속 장소로 이동시 스스로 움직이는 휠체어가 노인이 있는 곳까지 태우러 온 다음 알아서 안전하게 목적지로 안내한다. 스위스 회사인 Degonda-Rehab SA에서 제작된 휠체어는 향후 노인의 수요에 부합하기 위해 기능이 향상될 예정이다.

▲ 프로젝트 ALMA 파트너 - 스위스
<자료원: 스위스 연방교육혁신청(SERI, 2016)>

프로젝트 RELAXEDCARE는 신개념 커뮤니케이션 툴로서 노인과 지인간의 연결망을 더욱 강화한다. 행동 인지 알고리즘을 통해 행동 인지가 다른 색깔로 큐브 혹은 스마트 모바일에 표시된다. 이 제품은 돌봄이 필요한 상황 외에도 다양한 곳에 쓰일 수 있으며 이 모형에는 200개가 넘는 최종 사용자가 참여했고 향후 3년 안에 시판 예정이다.

▲ 프로젝트 RELAXEDCARE 파트너 - 스위스
<자료원: 스위스 연방교육혁신청(SERI, 2016)>

프로젝트 IRONHAND는 스마트 글러브를 통한 기술로 노화가 진행됨에 따라 손의 기능이 저하되는 노인들이 스마트 글러브를 통해 하루 일과를 완성하고 건강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

IronHand 시스템은 치료 모드일 경우, 시스템이 외부 컴퓨터로 연결돼 사용자가 모니터를 통해 개별화된 손 운동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이러한 시스템은 사용자의 악력과 같은 유용한 데이터를 수집함으로써 손 기능이 향상될 수 있는 개별화된 치료법을 제공한다.

▲ 프로젝트 IRONHAND 파트너 - 스위스
<자료원: 스위스 연방교육혁신청(SERI, 2016)>

인구 고령화에 대응해 스위스 정부는 헬스케어와 사회보험을 통한 노후 보장 영역에 특히 주목하고 있다. 스위스는 AAL 프로그램의 참여를 국가적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참여 단체는 대학을 포함한 연구기관(39%), 중소기업(39%), 최종 사용 단체(21%), 대기업(1%)이다.

특히 AAL 프로그램을 통해 여러 국가의 연구자, 업체 및 민간단체가 협력해 혁신적인 기술을 개발함으로써 부족한 간호 인력을 대체, 노인들의 삶의 질과 건강을 증진시키고자 활발한 연구 및 투자를 하고 있다.

이로 인해 노인을 위한 디지털 헬스케어와 스마트기기 등을 활용한 프로젝트에 대한 스위스 기업이나 연구기관과의 활동이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돼 이들과의 협력 가능성을 타진할 필요가 있다. 스위스에서의 AAL 프로그램 참여를 위해서는 기업, 소비자 단체 등과의 컨소시엄 구성이 필수이며 이러한 컨소시엄에 대한 자금지원은 25~50%까지 가능하고 지원 금액은 프로젝트당 최대 100만프랑에 달한다.

스마트 헬스케어는 다양한 기술로 구성돼 있으므로 우리나라가 특히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단말 등 하드웨어 분야를 헬스케어 분야에 접목시켜 해외 시장 진출 가능성을 고려해볼 만한다.

단, 인체와 관련되는 기술 개발은 스위스 내에서도 칸톤별로 윤리위원회의 심사를 받는 등 복잡한 절차를 거쳐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따라서 해외에 진출하고자 하는 기업들은 이러한 사항들을 고려해 진출 전략을 세워야 할 것으로 보인다.

<자료원: 스위스 연방 통계청, 스위스 연방 교육 혁신청, OECD, Swissinfo 및 KOTRA 취리히 무역관 자료 종합>

<저작권자ⓒKOTRA&KOTRA 해외시장뉴스>

김양균 기자  thekim@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양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