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가이온, 머신 러닝 기반 능동 보안침해 탐지솔루션 ‘벡트라’ 서비스 개시

김혜진 기자l승인2016.06.27 11:16:5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스플렁크 엘리트 파트너인 가이온이 미 보안회사인 벡트라네트웍스(Vectra Networks)의 머신 러닝 기반 능동 보안침해 탐지솔루션 ‘벡트라’의 국내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

아울러 가이온은 오는 28일 삼성동 인터콘티넨탈 호텔서 개최될 스플렁크 행사(Splunk live in Seoul)에서 스플렁크의 보안정보이벤트관리(SIEM)와 결합된 벡트라 제품을 소개한다고 밝혔다.

벡트라는 최근 지능화되고 장기화된 악성코드·봇넷·랜섬웨어 등의 침입 후 자료 탈취 시도와 내부에서의 정보유출 시도 등의 비정상적 행위를, 기본 탑재된 머신 러닝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자동 분석하고 탐지해 보안관리자가 시급한 위험요소들을 직관적으로 인지할 수 있도록 하는 특화된 보안 솔루션이다.

강현섭 가이온 대표는 “가이온은 벡트라 총판 계약을 통해 기존 주력해 온 SIEM 외에 국내 플랫폼 서비스 기업, 금융, 공공, 엔터프라이즈 등에서 요구되는 지능화된 악성코드, 봇넷, 랜섬웨어 등에 대한 요구에 신속하고 종합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현재 기업이나 기관의 각종 보안솔루션들은 침입 방지나 접근 제어 등 위협을 탐지하기 위해 적용돼 있지만 지속적이고 장기적인 조직 내부 위험 행위들에 대한 탐지 및 분석은 현실적으로 수행하기 어려운 분야이다. 벡트라는 차별화된 머신 러닝 기반 탐지 알고리즘에 의해 실제로 위협이 될 공격 행위를 자동 선별해 관리자에게 직관적이고 실시간으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어 위협 및 침해 사항의 파악과 대처에서 큰 효과를 발휘할 수 있다.

벡트라네트웍스는 지난 2011년 미국에서 설립되어 코슬라 벤처 및 인텔 캐피탈, 유노스이노베이션펀드 등이 투자자로 참여했으며 2015년 가트너 ‘보안 인텔리전스’ 분야 쿨 벤더(Cool Vendors)로 선정됐다. 현재까지 미국 내 마이크로소프트, 보잉, 핀터레스트, 언더아머, 트리뷴미디어 및 리버베드 등의 글로벌 기업들이 사용 중이며, 벡트라는 국내에도 지난해 말부터 소개되기 시작했다.

김혜진 기자  hyejin22@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