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가전매장도 무인화 시대...LG전자, 업계 최초 무인매장 오픈
상태바
가전매장도 무인화 시대...LG전자, 업계 최초 무인매장 오픈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5.26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경기·인천·부산 등 9개 LG베스트샵 야간 무인화 운영

LG전자가 가전제품 매장의 무인화 시대를 열어젖혔다.

LG전자는 26일부터 국내 가전회사 중 처음으로 LG베스트샵의 야간 무인매장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야간 시간대에 무인매장으로 운영되는 LG베스트샵은 서울 강서본점, 금천본점, 봉천점, 불광본점, 쌍문본점, 서초본점 등 서울 지역 6개 매장을 포함해 인천 부평구청점, 경기 일산본점, 부산 사상본점 등 총 9곳이다.

무인매장은 직원들이 퇴근한 이후인 오후 8시 30분부터 자정까지 평일은 물론 주말에도 동일하게 운영된다. LG전자는 비대면 상담과 무인매장에 대한 고객들의 니즈가 높아지는 트렌드를 반영해 이 같은 과감한 시도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고객은 매장 입구에서 QR코드를 스캔해 본인 인증을 거친 후 매장에 들어올 수 있다. 이후 매장 안에서 자유롭게 제품을 체험할 수 있다. 제품에 대한 상세정보가 필요하면 매장 내 여러 곳에 설치된 키오스크를 이용하거나 스마트폰으로 LG전자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앱에 접속해 최적화된 화면에서 검색할 수 있다.

또한 고객이 각 매장의 카카오톡 채널에서 일대일 상담 메뉴를 통해 제품 정보, 매장 이용방법 등을 문의하면 바로 알려준다. 직원과의 대면 상담이 필요한 경우 키오스크에서 상담을 예약하면 직원이 근무하는 시간에 다시 방문해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무인매장은 매장에서 대면 상담을 받았던 고객이 구매 결정을 앞두고 제품을 한 번 더 보고 싶을 때에도 유용할 전망이다.

LG전자는 고객의 반응과 운영 결과 등을 다각도로 분석해 향후 무인매장과 운영시간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오승진 한국전략담당은 “언택트 경험을 선호하는 고객 니즈에 발 빠르게 대응해 대면 상담 없이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도록 무인매장을 런칭했다”며 “고객이 새로운 경험을 하며 LG전자 제품과 매장에 보다 친숙하게 접근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