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크비전, 양쯔강 상괭이 보호 프로젝트 통해 WWF와 OPF 지원
상태바
하이크비전, 양쯔강 상괭이 보호 프로젝트 통해 WWF와 OPF 지원
  • 석주원 기자
  • 승인 2019.06.11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크비전의 영상 장비로 수중 생태계 모니터링

[CCTV뉴스=석주원 기자] 지난 5월 28일, 중국 중부의 허베이성에서 양쯔강 상괭이(Yangtze Finless Porpoise) 보존 프로젝트가 출범했다.

글로벌 영상보안장비 1위 업체인 중국 하이크비전(Hikvision)은 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세계자연기금(World Wide Fund for Nature, WWF) 및 One Planet Fund(OTF)와 손을 잡고 중국에서 가장 긴 양쯔강에 남은 유일한 수생 포유류인 양쯔강 상괭이를 보호하는 데 필요한 첨단 제품과 기술을 공급하기로 했다.

양쯔강 상괭이는 자이언트 판다보다 더욱 멸종에 가까운 종으로, 국제자연보전연맹(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 IUCN)은 양쯔강 상괭이를 '심각한 멸종위기에 처한 종'으로 파악했다. 2017년 조사에 따르면, 야생에 남아있는 양쯔강 상괭이 수는 약 100마리밖에 안 된다.

반가운 소식은 양쯔강 상괭이의 서식지인 양쯔강 생태계를 보전하고자 협력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는 것이다. 양쯔강 상괭이 보존 프로젝트는 그 사례 중 하나다.

이 프로젝트에서 하이크비전은 수중 카메라와 무인항공기 같은 장비를 지원해 양쯔강 상괭이의 서식지를 모니터링하고, 수생 생물학 환경 조사를 돕게 된다. 또한, 효과적인 서식지 순찰 관리와 양쯔강 상괭이 보호를 위해 다른 파트너들과 긴밀하게 협력하고 있다.

하이크비전 중국 허베이 비즈니스센터 소장 Fu Hao는 "최근 수년간 하이크비전은 지속가능한 개발 프로젝트에 깊이 관여했다"며 "그 예로 혁신 기술을 통해 양쯔강 상괭이를 보호하고, 지역 생물 다양성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