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가격 경쟁력 부각되는 용인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 회사보유분 특별분양

박지윤 기자l승인2018.10.06 09:00:40l수정2018.10.05 16: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박지윤 기자] 용인시 하갈동 청명호수 일대에 들어서는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이 저렴한 분양가를 통한 가격 경쟁력이 부각되며 수요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현재 회사보유분 특별분양이 진행 중인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은 단지 인근 대형아파트 대비 약 1~2억원 가량 저렴한 분양가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인근 기도심 아파트 매매가는 3년대비 평균 약15% 이상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단지 주변 구 40형대 아파트는 3억 후반대부터 5억중반의 시세가 형성된 상황으로 알려져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의 가격 경쟁력이 부각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개 단지, 총 1003세대로 구성된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은 단지 앞과 뒤로 신갈저수지와 청명산이 각각 펼쳐진 배산임수 입지의 쾌적한 생활 환경을 바탕으로 신혼부부 및 노부부의 선호도가 높게 형성돼 있다.

이처럼 단지를 둘러싼 풍부한 녹지공간은 입주민들의 웰빙과 힐링을 도모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다.

단지 내에 둘레길을 비롯해 아파트 세대 수 대비 많은 조경시설이 배치돼 주거 쾌적성 및 입주민 만족도를 극대화했다.

여기에 워터파크, 윈드가든, 그린가든, 플라워가든, 스톤가든, 감성놀이터, 연풍원 등이 우수한 정주 여건을 조성하며 헬스장, 실내골프연습장, 사우나, 에어로빅장 등의 우수한 스포츠콤플렉스시설을 비롯한 다양한 커뮤니티센터도 갖춰져 있다.

이번 특별분양을 통해 내 집 마련이 가능한 122A㎡(구 44형)은 전용률 83%의 우수한 평면구성으로 보다 넓은 생활 공간을 연출했으며 4bay 설계를 통해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또한 알파룸과 안방붙박이장 등 효율적인 공간 구성을 통해 실수요자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며 호평을 얻었다.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은 인근 신시가지 진∙출입이 수월하며 서울 접근성도 우수하다. 영통역 상권이 가까이 위치했으며 대형마트인 공세동코스트코(차량 10분), 영통홈플러스, 영통롯데마트(차량 5분)도 이용이 용이하다.

또한 단지 앞 M직행버스를통해 서울 접근이 편리하며 강남역에 약 50분이면 닿을 수 있다.

사업지인 용인시 하갈동은 용인기흥역세권, 수원광교신도시, 화성동탄신도시와 인접한 용인과 수원의 접점으로 교통여건이 우수한 교통의 요지로 여겨진다.

청평IC 바로 옆에 위치해 용인서울고속도로와 경부고속도로를 가까이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청평역과 영통역이 단지 주변에 위치한 사통팔달의 교통환경이 갖춰졌다.

특히 지역 내에 구 44형 매물은 거의 없어 희소가치가 크고 분양 완료 시 추가적인 프리미엄 형성 또한 기대할 수 있다는 게 지역 공인중개소 관계자들의 전언이다.

용인시 기흥구의 경우 연 평균 2% 이상의 인구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데다 2019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하는 기흥구 하갈동 첨단산업단지 일양히포가 준공되면 주택수요 증가에 따른 시세 상승도 전망된다.

회사 보유분 특별 분양 관계자는 “단지 선호도가 지속적으로 상승하면서 전세세입자들의 매매 전환도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면서 “현재 단계적으로 조성 중인 기흥호수공원과 2022년으로 계획된 소방복합치유센터 등의 사업이 완료되면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의 가치는 더욱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현재 진행 중인 청명호수마을신안인스빌의 회사 보유분 특별 분양 관련 문의는 대표전화로 하면 된다.

박지윤 기자  parkjy12055@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8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