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후지필름, 4세대 미러리스 ‘X-T3 출시

2610만 화소, X-Trans CMOS 4 센서 탑재 정환용 기자l승인2018.09.14 10:08:56l수정2018.09.14 10: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정환용 기자] 후지필름 일렉트로닉 이미징 코리아는 4세대 X 시리즈 미러리스 카메라 ‘X-T3’를 출시하고 런칭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후지필름은 자체 개발한 센서와 이에 대응하는 프로세서를 적용해 2012년 미러리스 카메라를 런칭했다. 이후 3세대에 걸쳐 화질과 성능을 향상시켜 왔고, 이번 신제품에 4세대 센서 ‘X-Trans CMOS 4’와 더불어 고속 이미지 처리 엔진 ‘X-Processor 4’를 처음으로 탑재했다.

2610만 화소 이면조사형 X-Trans CMOS 4 센서는 전체 영역에 위상차 화소를 배치해 빠른 AF로 동체 추적 성능이 향상됐다. 어두운 -3EV 값의 환경에서도 정밀하게 자동초점을 맞춰준다. 컬러 필터 배열의 센서로 로우 패스 필터 없이도 모아레와 가색을 효과적으로 제어하고, 이면조사형 구조의 센서와 향상된 신호처리 기술로 최저감도 ISO 160을 실현했다. 또한, X-Processor 4는 전작 대비 약 3배 빨라진 고속처리 성능으로, APS-C 사이즈 이상 센서 탑재 미러리스 카메라 최초로 4K 60P 10비트 출력을 실현했다.

이밖에도 ▲후지필름 독자적인 색조 재현 ‘모노크롬 조정’, ‘컬러크롬 이펙트’ 기능 ▲60FPS 라이브 뷰 영상과 최대 30FPS의 연사 능력 ▲최대 100FPS를 표시하는 전자식 뷰파인더 ▲11FPS의 기계식 연사 기능 ▲타임랙으로 장면을 놓치지 않는 사전 촬영 기능 등을 지원한다. 전용 세로 그립(VG-XT3)을 사용하면 최대 약 1100장의 사진을 찍을 수 있고, 고속 연사 기능이 향상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

후지필름 일렉트로닉 이미징 코리아 임훈 사장은 “X-T3는 X 시리즈의 제 4세대 포문을 여는 강력한 성능의 미러리스 카메라로, 사진과 영상 촬영을 모두 즐기는 고객들의 요구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된다”며, “80여 년 노하우를 바탕으로 좋은 카메라를 오래 사용할 수 있게 만들자는 브랜드 철학을 제품과 서비스에 담아, 높은 고객 만족도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X-T3의 컬러는 블랙과 실버 두 가지로, 가격은 본체 189만 9000원, X-T3 + XF18-55mm 렌즈 킷 229만 9000원이다. 오늘(9월 14일)부터 청담동 후지필름 스튜디오와 전국 후지필름 체험존,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입할 수 있다.

후지필름은 X-T3 출시 기념으로 정품등록, 캐시백, 포인트 이벤트를 진행한다. 11월 11일까지 X-T3를 구매하고 11월 18일까지 공식 홈페이지에서 정품 등록을 하면 전용 세로그립을 증정한다. 구매 고객이 XF23mmF1.4R, XF56mmF1.2R, XF16-55mmF2.8R 렌즈를 추가 구입하면 캐시백 10만 원, XF50-140mmF2.8R 렌즈를 추가 구입하면 캐시백 15만 원을 지급한다. 또한, X-T1, X-T2 정품 등록이 돼 있는 고객이 X-T3를 새로 구매하면 후지필름 홈페이지 몰에서 사용할 수 있는 20만 포인트를 증정한다.

#후지#후지필름#미러리스#4세대#x-t3#카메라#렌즈#이미지#센서#프로세서#위상차#af#포커스#모아레#감도#iso#촬영#동영상#연사

정환용 기자  hyjeong@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8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