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2 14:29 (목)
글로벌 블록체인 업체들의 ICO 방한 설명회 개최
상태바
글로벌 블록체인 업체들의 ICO 방한 설명회 개최
  • 김진영 기자
  • 승인 2018.04.23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김진영 기자]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블록체인 기업들이 참가한 ICO(Initial Coin Offering : 암호화폐 공개) 설명회가 23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게임 및 광고 등의 각 산업분야에서 지명도 높은 글로벌 블록체인화 선도기업의 CEO들로 구성된 사절단 형태로, 아시아시장을 겨냥한 순회 투자설명회 성격을 나타내고 있다.

▲ 사진 좌측으로부터 루시드 크립토 투자 공동창업자 세미, 타워골드 CEO. 마이클 롱, 킨귄 CEO. 빅토르 완리, 대시비드 CEO 로저 웰스 순.

주요 참석 인사로는 글로벌 씨디키 플랫폼 업체인 KINGUIN(이하 킨귄)의 CEO. 빅토르 완리(Viktor Wanli), 뉴욕의 디지털 광고 플랫폼 Dashbid(이하 대시비드)의 CEO 로저 웰스(Rodger Wells), 미국 대도시 부동산 기반의 토큰발행 회사 TowerGOLD(이하 타워골드)의 CEO. 마이클 롱(Michael Long), 뉴욕의 가상화폐 전문투자펀드 Lucid Crypto Investments, LLC(이하 루시드 크립토 투자)의 공동 창업자 세미 안(Sammy Ahn) 등이 포진했다.

킨귄은 유럽을 무대로 하는 가입자수 일천 만 명을 보유한 글로벌 게임 씨디키 플랫폼업체로, 2007년부터 게임과 e스포츠 분야에서 대표적인 활동을 전개해왔다.

또한 운영의 투명성을 높이고, 거래에 대한 보안성을 향상시키는 플랫폼을 구축 하고 강화해오면서 신뢰를 쌓아왔다. 이를 통해 게이머들은 디지털 구매와 거래 수요를 위한 원스톱 매장으로 설계된 플랫폼에서도 게임 키, 아이템 및 기타 소장품을 수집하고 거래할 수 있게 되었다.

대시비드는 뉴욕을 주무대로 활동하는 디지털 광고 플랫폼 업체로 지난 3년간 한화로 750억원 규모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세계 4대 광고그룹 중의 하나인 인터퍼블릭의 전 회장인 David A. Bell이 참여하고 있으며, 이 분야의 선두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외에도 미국 대도시 부동산 기반의 토큰을 발행하는 타워골드 등도 참가했다. 현재 타워골드는 올 6월을 기한으로 맨하탄의 부동산을 매개로 하는 한화 1천 1백억원 규모의 펀드레이징을 진행 중이다.

사절단을 이끌고 있는 킨귄의 CEO 빅토로 완리는 “공유경제를 목표로 다양한 산업으로 확장되는 블록체인에 대한 각 영역별 현재 상황을 소개하는 것이 주요 목적”이라며, 한국시장에서 함께할 수 있는 기회를 도모할 수 있기를 희망했다.

덧붙여 그 동안 운영의 투명성과 안정성 확보를 위해 기울여온 노력과 이를 바탕으로 사용자들이 받고 있는 실질적인 혜택을 강조했다. 

한편 ICO 사절단은 한국을 시작으로 홍콩 등 아시아 전역에서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