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6 17:35 (월)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신임 지사장 선임
상태바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신임 지사장 선임
  • 이승윤 기자
  • 승인 2018.02.21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펜서 첸, “조원균 지사장 업계에서 인정받는 비즈니스 리더”

[CCTV뉴스=이승윤 기자] 포티넷코리아는 조원균 신임 지사장을 선임했다고 21일 밝혔다.

조원균 신임 지사장은 포티넷 합류 이전에 F5 네트웍스코리아에서 7년간 대표를 역임했다. 특히 공격적인 네트워크/애플리케이션 보안 시장 공략으로 이 시장에서의 F5의 위상을 자리매김하는데 크게 공헌하였다. 또한, 시스코 코리아 케이블 사업개발 총괄 상무를 역임했으며 KT, 케이블 앤 와이어리스 등에서 근무하며 비즈니스 전략 수립 및 운영 능력을 인정받았다.

조원균 지사장은 “국내 시장에서의 포티넷의 비즈니스 성장을 견인하는 역할을 맡게 되어 기쁘다. 선진화된 ‘보안 패브릭’ 아키텍처와 탁월한 고객 서비스로 가장 신뢰할 수 있고 인정받는 네트워크 보안업체로 자리매김 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포티넷 북아시아 담당 선임 디렉터인 스펜서 첸(Spencer Chen)은 “조원균 신임 지사장은 업계에서 인정받는 비즈니스 관리자이자 리더이다”라며, “그의 책임하에 포티넷은 향후 디지털 전환 전략을 확보하고자 하는 한국의 기업들에게 매우 중요한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