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지란지교시큐리티, 모비젠과 에스에스알 인수하며 매출 1000억 기업 만든다

보안-빅데이터-전문 컨설팅 결합한 전략적 사업확대 추진
신동훈 기자l승인2017.07.20 09:15:48l수정2017.07.20 14: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신동훈 기자] 지란지교시큐리티가 빅데이터 분석 기업 ‘모비젠’과 지식정보보안 컨설팅 기업 ‘에스에스알’의 동시 인수를 발표했다. 지란지교시큐리티는 보안-빅데이터-전문 컨설팅 결합으로 연결 매출 1000억 원을 목표로 하고, 빠른 시일 내 두 자회사의 IPO를 추진한다.

보안SW전문기업 지란지교시큐리티는 모비젠과 에스에스알(SSR)을 동시에 인수, 빅데이터 기술과 보안 컨설팅 전문인력을 결합한 사업확대를 추진하며 국내 정보보안 시장서 기업 입지를 강화한다고 19일 밝혔다.

지란지교시큐리티는 빅데이터 분석업체인 모비젠의 지분 40.8%를 134억원에 인수함과 동시에 보안컨설팅전문업체인 에스에스알(SSR)의 지분 72.6%를 178억원에 인수했다. 두 회사 인수 규모는 총 312억원이다.

인수대금은 지란지교시큐리티가 보유하고 있는 182억원과 사모펀드 운용사인 프리미어파트너스를 대상으로 유상증자 및 교환사채(EB)발행을 통해 130억원 조달, 두 회사의 구주를 인수하는 것이 골자다.

또한 프리미어파트너스는 모비젠의 지분 24.2%를 80억원에 직접 투자한다. 프리미어파트너스는 지란지교시큐리티의 투자사로서 지란지교시큐리티의 전략적 사업확장에 대한 경영의지에 맞춰 적극적인 M&A 대상회사를 물색, 지란지교시큐리티의 함께 협의점을 도출하며 이번 인수 건을 지원했다.

모비젠과 에스에스알은 지란지교시큐리티의 자회사로 편입되며, 지란지교시큐리티는 두 회사의 최대 주주로서 회사 경영에 참여할 방침이다. 두 회사는 기존 사명 및 경영방식을 유지하는 독립 운영을 하되 계열사 간 사업적 협업으로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모비젠은 최상의 빅데이터 기반 OSS 및 BSS솔루션(운영 및 업무지원 시스템)을 제공하는 스마트 ICT 솔루션 및 서비스 전문기업으로 ‘16년 기준 매출액 192억원에 영업이익 25억원을 기록하였다. SK텔레콤의 모바일망 패킷 기반 분석 시스템, LTE 데이터 트래픽 통합 분석시스템 등을 주요 사업을 수주하며 기술 안정성을 인정받았다. SK계열사 외에도 한국정보화진흥원, 한국전력공사 등 국내 굵직한 빅데이터 분석 구축사업을 수행했다. 4차 산업혁명의 요소기술인 빅데이터 처리, 분석 기술 및 솔루션(IRIS)을 보유한 기업으로 안정적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에스에스알은 웹, 모바일, 네트워크 등 각 분야별 보안전문가로 구성된 지식정보보안 컨설팅 전문업체로 ‘16년 기준 매출액 82억원에 영업이익 21억원을 기록했다. IT 인프라 자산 취약점 진단 솔루션(SolidStep) 및 웹셀 방어솔루션(MetiEye 2.0) 기반으로 한 솔루션 사업과 전문 컨설턴트를 통한 모의해킹, 웹 취약점 진단 등 기술 컨설팅 및 맞춤 보안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란지교시큐리티는 모비젠과 에스에스알의 인수를 통해 당사의 보안 기술과 빅데이터, 전문 컨설팅의 결합이 가능해졌다. 정보보안 사업영역 확대 및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중장기 성장 동력을 확보한 지란지교시큐리티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 경쟁력을 키워 글로벌 사이버보안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경영 목표를 세웠다.

윤두식 지란지교시큐리티 대표이사는 “모비젠과 에스에스알은 당사의 현재 사업과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술력과 전문성을 보유한 회사”라며 “기회가 왔을 때 인수하는 것이 옳다고 판단되어 두 회사의 인수를 동시 추진했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 지란지교시큐리티를 중심으로 연결 매출액 기준 1천억 원을 목표로 하고, 빠른 시일 내에 두 회사 모두 IPO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란지교시큐리티#모비젠#에스에스알#인수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