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자일링스, 최고 책임 운영자에 빅터 펭 임명

이나리 기자l승인2017.04.20 18:03:58l수정2017.04.20 19:1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이나리 기자] 자일링스는 두 명의 임원 승진을 포함해 추후 몇 년간의 CEO 승계 계획을 발표했다. 빅터 펭(Victor Peng)은 최고 운영 책임자(Chief Operating Officer, COO)로 임명 됐으며, 글로벌 세일즈, 글로벌 운영 및 품질, 엔지니어링, 제품 및 버티컬 마케팅을 관리한다.

2008년 자일링스에 입사한 빅터 펭은 2014년 7월부터 최근까지 수석 부사장 겸 제품 제너럴 매니저를 역임했다. 빅터 펭은 30년 이상 FPGA, 올 프로그래머블 SOC, GPU, 고성능 마이크로프로세서와 칩셋, 마이크로프로세서 IP 제품 등을 관리하고 출시한 경력을 가지고 있고, 이전에는 AMD, ATI, MIPS 테크놀로지(MIPS Technologies)에서 근무했다.

또한 크리쉬나 랑가세이(Krishna Rangasayee)는 수석 세일즈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1999년 자일링스에 입사한 크리쉬나 랑가세이는 세일즈, 경영관리, 기업 포트폴리오 전략, 버티컬 마케팅, 에코시스템 파트너십, 차세대 플랫폼을 위한 제품 정의 등 다양한 업무를 맡았다.

이전에는 알테라 코퍼레이션(Altera Corporation)과 사이프레스 세미컨덕터(Cypress Semiconductor)에서 엔지니어링과 마케팅 업무를 담당했다.

경영권 승계 계획의 일환으로 자일링스는 현 대표 겸 CEO인 모쉬 가브리엘로브(Moshe Gavrielov)와 다년 간의 고용 계약을 맺었다. CEO 재임 기간 이후 추가로 1 년간 인수인계와 컨설팅 업무가 포함된다.

자일링스의 대표 겸 CEO 모쉬 가브리엘로브는 “빅터 펭과 팀원들은 보다 빠르게 자일링스를 올 프로그래머블 회사로 변화시키게 될 것이다”라고 말하며, “빅터 펭은 PLD 업계에서 자일링스의 경쟁력과 시장 확장의 잠재력을 크게 향상시켰다. 그는 핵심 제품에서 3번 연속 선두를 놓치지 않았으며, 통합 및 프로그래밍에서 의미 있는 성과를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이나리 기자  narilee@epnc.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나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403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7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