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삼성전자, 4월 1일부터 '갤럭시 사전 체험존' 운영

정동희 기자l승인2017.04.03 14:19:57l수정2017.04.03 15:2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정동희 기자] 삼성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8’∙ ‘갤럭시 S8+’ 공개 직후인 4월 1일부터 역대 최대 규모의 사전 체험존을 운영한다.

삼성전자는 전국 디지털프라자, 하이마트, 전자랜드, 이동통신사 대리점 중 삼성 모바일 전문 체험형 매장으로 특화된 3천여곳의 S∙ZONE에서 ‘갤럭시 S8’∙ ‘갤럭시 S8+’를 전시한다. 

S∙ZONE에서는 ‘갤럭시 S8’∙ ‘갤럭시 S8+’의 주요 기능을 하나의 테이블에서 편리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갤럭시 S8’∙ ‘갤럭시 S8+’의 베젤리스(Bezel-less) 디자인,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Bixby)’ 등을 인터랙티브하고 흥미롭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삼성전자는 전국 40곳의 핫 플레이스에서 프리미엄 라운지 스타일로 차별화된 체험존도 운영한다. 

서울 파미에스테이션, 부산 센텀시티, 광주 유스퀘어 등 접근성이 좋고, 유동인구가 많은 전국 주요 백화점, 대형쇼핑몰, 멀티플렉스 등에 위치한 체험존에서는 ‘갤럭시 S8’∙ ‘갤럭시 S8+’를 보다 많은 소비자들이 더욱 깊이 있게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중심으로 꾸며진 개방형 라운지 스타일의 체험존에서 소비자들은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 홍채∙얼굴인식 등 생체 정보를 활용한 보안 기능, 스마트폰을 마치 데스크탑 PC처럼 사용할 수 있는 ‘삼성 Dex’ 등 ‘갤럭시 S8’∙ ‘갤럭시 S8+’의 주요 기능을 편안하면서도 더욱 몰입감 있게 체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체험존 운영과 함께 뉴미디어 영상 콘텐츠, SNS 인증 이벤트 등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연계한 O2O(Online to Offline) 마케팅을 통해 소비자들과 더욱 친밀하게 교감하며 접점을 넓혀갈 계획이다.  

‘갤럭시 S8’∙ ‘갤럭시 S8+’ 체험존은 5월까지 전국 80개 지역으로 확대될 예정이며, 50여개의 전국 주요 은행 지점에서도 금융거래에 최적화 된 ‘갤럭시 S8’∙ ‘갤럭시 S8+’의 홍채인식 기능을 체험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오는 7일부터 ‘갤럭시 S8’∙ ‘갤럭시 S8+’의 사전 판매를 시작한다. 사전 판매 제품은 국내 공식 출시일인 4월 21일 전인 4월 18일부터 개통이 가능하다.

정동희 기자  dhjung@epnc.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동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