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노트북 20·30 세대 타깃 새 TV 광고 론칭
상태바
삼성 노트북 20·30 세대 타깃 새 TV 광고 론칭
  • 신동훈 기자
  • 승인 2017.01.05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제 어디서든 자유로운 스마트 라이프 즐기는 모습 보여주며 공감 형성

삼성전자는 IT기기와의 밀접한 관계를 통한 스마트 라이프를 지향하는 2030 밀레니얼 세대들을 위해 ‘삼성 노트북 9 Always’의 체험 스토리를 담은 신규 TV 광고를 공개했다.

1980년대 이후 출생으로, 글로벌화와 디지털화를 모두 겪은 밀레니얼 세대는 SNS가 주된 의사소통 수단이며, 모든 라이프 스타일에 IT기기는 필수적이다. 이들은 언제 어디서든 노트북을 휴대하며 이 같은 라이프 스타일을 즐기며, 이러한 성향은 노트북을 이용해 카페에서 공부하는 ‘카공족(카페에서 공부하는 사람)’, ‘코피스족(coffee와 office의 합성어)’ 휴가지에서 업무를 보는 ‘워케이션(일 Work와 휴가 Vacation의 합성어)’들이 대거 출연하고 있는 사회 현상을 통해서도 알 수 있다.

▲ 삼성 노트북 9 Always의 체험 스토리를 담은 신규 TV 광고가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삼성 노트북 9 Always’ 광고는 이러한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휴대성을 극대화한 제품의 특징을 강조했다. 탁월한 휴대성의 노트북 하나로 사막에서도 도시와 다름없는 스마트 라이프를 즐기는 이들의 스토리를 감성적인 영상과 함께 풀어낸 것.

영상에서는 호주 피나클스 사막으로 배낭 여행을 떠난 두 명의 친구가 광활한 자연 속에서 삼성 노트북 9 Always를 통해 스마트 라이프를 즐기는 장면이 그려진다. 799g에 불과한 가벼운 무게, 충격이나 마모에 대한 걱정을 덜어주는 강력한 내구성은 험난한 사막길에서도 자유로운 노트북 휴대를 가능하게 한다. 특히 전기 사용이 여의치 않은 야영지에서 방전된 노트북을 스마트폰 배터리팩으로 간편하게 충전하는 모습에서는 극한의 상황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 제품의 탁월한 휴대성을 엿볼 수 있다.

또한 성·연령 등에 구애 받지 않는 뉴트럴 디자인이 적용된 삼성 노트북 9 Always은 사막 풍경 어디와도 잘 어우러지는 모습을 보이며, 제품과 함께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더욱 감성적으로 보여준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강한 휴대성을 자랑하는 삼성 노트북 9 Always는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최적의 제품이며, 제품과 함께하는 여행 모습을 통해 이를 생생하게 보여주고다 했다”며, “초경량은 기본, 신개념 충전 방식 등을 적용한 혁신 기술의 집약체 삼성 노트북 9 Always는 밀레니얼 세대들이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스마트한 일상 생활을 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9일 공개된 ‘삼성 노트북 9 Always’는 제품 본질의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삼성 노트북 9 시리즈의 디자인 철학이 온전히 녹아든 뉴트럴한 디자인을 적용했다. 특히 스마트폰 보조 배터리팩을 이용한 간편한 충전 방식, 799g의 가벼운 무게와 슬림한 두께, 편안한 그립감, 강력한 내구성으로 휴대성을 더욱 강화했다. 

뿐만 아니라, 66Wh 대용량 배터리를 탑재한 최대 23시간 배터리 사용이 가능한 제품도 새로 출시되었다. (MM07기준) 이 제품은 외장 그래픽까지 탑재해 휴대성과 성능 두 가지를 측면을 만족시킨다.

삼성 노트북 9 Always 광고 영상은 공중파 및 주요 케이블 채널을 비롯해 삼성전자 SNS 채널 등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제품에 대한 내용은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