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P2P금융플랫폼협회, 공식 활동 개시…P2P 금융 대중화·투자자 보호 앞장

신동훈 기자l승인2016.03.22 09:37:39l수정2016.03.22 09:3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왼쪽부터) 렌딧 박성용 이사, 펀다 박성준 대표, 빌리 주홍식 대표, 8퍼센트 이효진 대표, 테라펀딩 양태영 대표, 어니스트펀드 김주수 대표, 피플펀드 김대윤 대표

차세대 핵심 금융산업으로 부상하고 있는 P2P(Peer to Peer; 개인간)금융 협의체가 활동을 개시한다.

지난 2월 공식 출범한 한국P2P금융플랫폼협회는 그 동안의 실무협의를 마무리하고 협회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한국P2P금융플랫폼협회에는 8퍼센트, 렌딧, 빌리, 어니스트펀드, 테라펀딩, 펀다, 피플펀드 등 7개 회원사가 참여하고 있다. 지난 3월17일 7개 회원사는 본격적인 활동을 앞두고 가진 정기회의에서 P2P금융의 건실한 성장을 위해 청사진을 공유한 바 있다.

협회의 활동 목적은 국내 핀테크 사업과 P2P대출업 기반 조성 및 협회사의 건전한 공동 발전이며, 이를 통해 국가 경제와 다양한 사업 발전에 공헌하는 것이다.

주력 분야로는 P2P금융업계 내 대출정보 공유 및 투자자보호를 위한 다양한 활동이다. 이를 위해 회원사는 신용정보회사를 통해 상호 대출내역을 공유하며, 투자자 보호와 건전한 산업발전을 위한 운영 가이드라인을 준수해야 한다. 더불어 다른 산업군과 학계 교류를 통해 다양한 사업제휴를 추진할 계획이다.

신동훈 기자  sharksin@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