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위험성 평가 제도 추진 상황 점검 실시 
상태바
안전보건공단, 위험성 평가 제도 추진 상황 점검 실시 
  • 곽중희 기자
  • 승인 2023.01.2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보건공단이 1월 19일 경기 성남에 소재한 쌍용레미콘 성남사업소를 방문해 위험성 평가 추진 상황을 살피고, 자기 규율 예방 체계의 현장 확산을 위한 점검에 나섰다.

이번 점검은 지난해 말 발표된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의 핵심 사항인 ‘자기 규율 예방 체계’ 확립의 중요성을 알리고, 현장 중심의 위험성 평가 이행 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실시됐다.

쌍용레미콘 성남사업소는 레미콘 제조 사업장으로 지난해 공단의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컨설팅 지원 등을 통해 지난해 위험성 평가 우수 사업장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이날 현장 점검에서는 유해·위험 요인 파악, 개선 대책 수립 등 위험성 평가 활동 중심의 자기규율 예방 체계 확립 활동 사항을 살펴보고, 위험성 평가 활동에 근로자 참여가 효과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지를 점검했다.

또한, 레미콘 제조 시설과 생산 공정 등에 대한 안전 보건 조치 사항을 점검했으며, 위험성 평가 제도 개선 등에 대한 현장 의견을 들었다.

안종주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위험성 평가는 자기 규율 예방 체계를 위한 핵심 수단임을 강조하며, “산업 현장에서 위험성 평가 활동이 현장 근로자까지 쉽고, 간편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노·사 참여를 확대하고 작업 안전 점검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