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뱅앤올룹슨, 사운드와 몰입감 다 잡은 완전 무선이어폰 출시
상태바
뱅앤올룹슨, 사운드와 몰입감 다 잡은 완전 무선이어폰 출시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8.02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오플레이 EQ’, 하이브리드 액티브 노이즈캔슬링 탑재

뱅앤올룹슨(B&O)이 압도적 사운드와 완벽한 몰입감을 선사하는 자사 첫 노이즈캔슬링 완전 무선 이어폰 ‘베오플레이 EQ(Beoplay EQ)’를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베오플레이 EQ는 하이브리드 액티브 노이즈캔슬링(ANC) 기능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몰입감 높은 뱅앤올룹슨의 시그니처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으며, 통화 품질과 무선 연결 기능을 개선해 사용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디자인은 덴마크의 유명 산업 디자이너 토마스 벤젠이 디자인을 맡았다. 케이스는 전작보다 콤팩트한 크기로 휴대가 간편하고, 항공 우주 등급의 아노다이즈드 알루미늄 소재를 적용해 고급스러움과 견고함을 높였다. 또 이어버드는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착용감과 차음성이 뛰어나며, 그라데이션 처리된 알루미늄에 뱅앤올룹슨 로고를 새겨 세련된 이미지를 강조했다.

색상은 블랙 앤트러사이트, 샌드 골드 톤 2종이다.

각 이어버드에는 6.8mm 드라이버를 내장해 청명한 음질을 제공하며, 4개의 하이브리드 ANC 전용 마이크는 불필요한 외부 소음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뛰어난 청취 환경을 구현한다. 깨끗하고 선명한 통화 품질을 위해 빔 포밍 기술이 적용된 6개의 MEMS 고감도 마이크를 탑재했다. 또 IP54 등급의 방진·방수를 지원한다. 

베오플레이 EQ는 노이즈캔슬링 활성화 시 최대 6.5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하다. 배터리가 내장된 케이스를 통해 충전하면 최대 20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충전은 USB-C 포트를 적용했으며 무선 충전도 가능하다. 

블루투스는 5.2 버전이며, 더 빠르고 안정적인 페어링을 위해 마이크로소프트(MS)의 스위프트 페어와 MFi(Made for iPhone)를 지원한다. 아울러 AAC,  SBC, 퀄컴 aptX 어댑티브 코덱을 지원해 한층 뛰어난 음질을 경험할 수 있다. 

이외에도 음악 감상과 트랙변경, 통화 등 모든 기능은 이어버드의 터치 인터페이스를 통해 손쉽게 제어할 수 있으며 뱅앤올룹슨 앱을 통해 이퀄라이저와 ANC를 개인 선호에 따라 더욱 세밀하게 설정할 수 있다.

현재 베오플레이 EQ는 뱅앤올룹슨 압구정 플래그십 스토어를 비롯한 공식 온·오프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