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엔더블유, 이사회 통해 지아이매터리얼스 인수합병 결의
상태바
케이엔더블유, 이사회 통해 지아이매터리얼스 인수합병 결의
  • 서혜지 기자
  • 승인 2021.01.12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 부품 관련 시너지 기대, M&A 통한 성장 모멘텀 확보 및 기업 체질 개선에 박차

자동차 부품 소재 전문 기업 케이엔더블유가 지난 11일 이사회를 통해 인수·합병을 위한 주주총회 소집을 결의했다.

회사는 2월 26일 예정된 주주총회에서 자동차용 Hook & Loop 전문 제조 기업 지아이매터리얼스 인수·합병 건을 의결할 예정이다. 지아이매터리얼스의 주요 제품은 자동차 시트 부품이며 회사는 국내외 완성차 메이커와 시트 관련 업체에 납품하고 있다.

이번 인수·합병을 통해 자동차 부품 소재 분야에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는 향후 기존 생산해오던 라미 스폰지 등 자동차 부품 소재와 자동차 시트 부품 영업망 일원화 등을 통해 매출을 늘린다는 계획이다.

2001년 설립된 케이엔더블유는 광학필름류 등 디스플레이 소재와 자동차용 내장재 등 자동차 부품 소재 사업 등을 영위해왔다. 그러나 급격한 시장 상황 변화에 따라 인수·합병 등을 통한 회사 체질 개선에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케이엔더블유는 최근 협력사 완제품 수요 감소에 따라 주력 공급 제품인 GLP모듈의 매출이 급감하며 영업적자를 감내해 왔다. 회사는 재무 구조 개선을 위해 지난해 GLP 사업부를 정리하는 등 구조조정을 단행했다. 이어 11월에는 종속회사인 케이엔더블유매터리얼스를 통해 글로벌 화학기업 솔베이코리아의 불소가스 사업부문을 인수에 대해 공시한 바 있다.

케이엔더블유는 솔베이코리아 인수 선행 조건들이 순차적으로 완료되고 있으며 3월 인수 절차가 완료될 예정이라며 최근 반도체 시장이 호황기에 있어 인수 회사의 실적 기대치도 높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케이엔더블유 오원석 대표이사는 “케이엔더블유가 보유한 기술 및 영업 네트워크와 인수·합병 회사 간의 시너지를 통해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가겠다”며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품목과 기업 발굴을 통해 사업 구조 개편 및 확장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