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3 18:19 (금)
특허청, “홈쇼핑 제품 중 허위 특허표시 주의하세요”
상태바
특허청, “홈쇼핑 제품 중 허위 특허표시 주의하세요”
  • 김범규 기자
  • 승인 2020.05.14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허청이 홈쇼핑 제품에 있는 특허 허위표시를 주의할 것을 권고했다.
청은 ‘홈쇼핑 온라인 몰’을 대상으로 특허 등 지식재산권 허위표시를 집중 조사한 결과 54개 상품 1068건(URL 기준)의 지재권 허위표시를 적발했다고 14일 밝혔다.
 
홈쇼핑 온라인 몰 지재권 허위표시 현황 [제공=특허청]
홈쇼핑 온라인 몰 지재권 허위표시 현황 [제공=특허청]

청은 코로나19로 비대면 소비문화가 확산돼 홈쇼핑이 주목받게 됨에 따라 홈쇼핑 온라인 몰에서의 지재권 허위표시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홈쇼핑 온라인 몰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 등록이 거절된 출원번호를 표시한 경우(615건) ▲ 소멸된 지재권 번호를 표시한 경우(380건) ▲ 상표나 디자인을 특허로 표시하는 등 권리명칭을 잘못 표시한 경우(70건) 등 지재권 허위표시 사례가 적발된 것.
청은 적발된 1068건에 대해 지재권을 올바르게 표시하도록 고지하고 게시물 삭제, 판매중지 등 시정조치를 하고 있다. 시정조치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징역 3년 이하·벌금 3000만 원 이하의 처벌을 받을 수 있다.
앞으로 특허청과 한국지식재산보호원은 국민의 건강·안전 관련 제품의 지재권 허위표시에 대한 집중단속을 강화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적발된 업체를 대상으로 지재권 표시 관련 리플릿을 배포하고 관련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주요 온라인 사업자와 판매자를 대상으로 지재권 허위표시 예방교육도 강화할 방침이다.
특허청 정연우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코로나19 사태 확산으로 인해 온라인을 통한 소비가 늘어나는 상황에서 판매자·생산자는 소비자에게 정확한 지재권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지재권 표시에 대한 적극적인 조사와 시정조치를 통해 공정한 상거래 질서를 형성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