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웰, 열전도 유체 ‘솔스티스 E-쿨링’ 출시
상태바
하니웰, 열전도 유체 ‘솔스티스 E-쿨링’ 출시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0.03.19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 센터 및 전자 장비의 발열 냉각 효율 향상

[CCTV뉴스=석주원 기자] 하니웰이 새로운 열전도 유체인 솔스티스 E-쿨링(Solstice E-Cooling)을 출시했다. 솔스티스 E-쿨링은 지구온난화지수(GWP)가 낮은 차세대 냉매 기술이 적용된 솔루션으로, 공기나 물을 사용하는 기존 냉각 방식보다 더 효율적으로 고성능 전자 장비를 냉각시킬 수 있다.

솔스티스 E-쿨링의 2상(액체와 기체) 유체 냉각 방식은 냉각 과정에서 유체가 액상으로만 남는 단상 유체 냉각 방식보다 에너지 효율화, 균일한 냉각, 더 나은 열 제거, 펌프 동력 감소 등이 가능하다. 또한, 유체와의 직접 접촉을 통한 피해 방지를 위해 장비의 전기 절연체 역할도 담당한다.

크리스 라피에트라 하니웰 장치용 냉매 사업부 부사장은 "더 많은 데이터 처리를 요구하는 수요가 늘면서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냉각 메커니즘에 대한 필요성도 높아지고 있다"며 "솔스티스 E-쿨링은 기업이 데이터센터 및 고성능 전자 장비의 운영비용과 탄소 배출을 절감하면서 효율성은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장조사 기관 글로벌마켓인사이트(GMI)에 따르면, 현재 데이터센터에서 사용되는 전력은 전 세계 전력의 3% 수준이며, 2030년이면 8%에 이를 전망이다. 또, 냉각시스템이 총에너지 소비량의 약 40%를 차지할 것으로 보여 스마트하고 효율적인 냉각 솔루션에 대한 시장 수요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