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0 22:55 (금)
시스코, 클라우드 전화 솔루션 국내 출시
상태바
시스코, 클라우드 전화 솔루션 국내 출시
  • 최형주 기자
  • 승인 2020.01.28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화서버 회사 내에 구축, 기존 운용 관리 시스템 모두 클라우드서 동일 환경으로 지원 가능

[CCTV뉴스=최형주 기자] 시스코 시스템즈가 클라우드 전화 솔루션 ‘시스코 웹엑스 콜링(Cisco WebEx Calling)’의 국내 출시를 발표했다.

시스코 웹엑스 콜링은 기업의 기존 전화서버(이하 IP-PBX)를 회사 내에 구축, 기존에 운용하고 관리하던 모든 시스템을 클라우드에서 동일한 환경으로 지원한다. 구성이 복잡한 인터넷전화시스템(이하 IPT)도 시스코 클라우드에서 구축 및 운용이 가능하며, 합리적인 투자 기반의 차세대 협업 서비스로서 IPT 구축에 대한 기업의 부담을 줄인 것이 특징이다.

앞으로 시스코 클라우드 인프라를 이용하는 국내 기업들은 전화 서비스는 물론, 국내외 본사 및 지사 간의 전화 통화도 별도 시스템 구축이나 설정없이 시스코 클라우드 인프라로 연결할 수 있다.

특히 전송계층보안(TLS, Transport Layer Security) 기반의 신호처리와 암호화된 미디어 프로토콜(sRTP, Secure Real Time Protocol)을 통해 높은 수준의 보안을 보장하며 안정적인 클라우드 콜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웹엑스 콜링 사용 시 ‘웹엑스 팀즈’도 무료로 제공돼 단순 전화뿐만 아니라 영상 통화, 메신저 및 파일 공유 등 협업에 필요한 모든 기능 이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웹엑스 미팅과도 연동이 가능해 웹엑스 플랫폼 내에서 전화와 채팅부터 다자간 회의까지 모든 웹엑스 솔루션을 사용하거나 기업에 따라 모듈화해 선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별도의 구축이 필요하지 않고, 서비스 신청만으로 즉시 이용이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아울러 한국어와 영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이탈리아어, 일본어를 포함한 10개 국어를 지원, 해외에서도 국내와 동일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