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더 쉽고 빠르고 안전한’ 결제 방법 나왔다…SK텔레콤, 결제 솔루션 2종 개발

이광재 기자l승인2014.11.11 15:31:39l수정2014.11.11 15:31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기존 결제 방식보다 더욱 쉽고 빠르고 안전하게 결제가 가능한 모바일 기반 결제 솔루션이 나왔다.

SK텔레콤은 기존 결제 방식과는 달리 결제기기에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것만으로 결제가 이뤄지는 ‘BLE(블루투스 저전력, Bluetooth Low Energyn: 블루투스4.0부터 나온 핵심 기술로 저전력으로 장기간 근거리 무선연결을 가능하게 하는 기술) 페이먼트’ 기술과 여러 장의 플라스틱 카드를 한 장의 전자카드에 넣어 관리하는 ‘BLE 전자카드’ 등 2개의 새로운 모바일 결제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BLE 페이먼트는 결제를 위한 정보가 포함된 스마트폰을 소지한 채 ‘POS(Point of Sales)’기기에 다가가 사용금액을 확인하고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것만으로 결제가 가능토록 하는 기술이다.

특히 BLE 통신 기반으로 스마트폰과 POS 기기 간 결제 정보를 안전하게 주고받을 수 있게 설계됐 있으며 BLE 통신이 가능한 범위 안에서 결제가 가능하다. 이 같은 이점을 활용하면 고객이 앉은 자리에서 결제를 진행하는 등 매장 안 어디서나 자유롭게 결제를 진행할 수 있다.

또한 기존 POS기기나 키오스크(KIOSK)와의 연동은 USB타입의 BLE 결제 ‘동글(Dongle)’을 연결하는 것만으로 가능해 쉽게 서비스 도입이 가능하다.

SK텔레콤은 BLE 페이먼트의 도입으로 매번 지갑에서 신용카드를 꺼내거나 스마트폰에서 앱을 구동시켜야만 하는 기존의 결제 방식을 최대한 간소화시키는 만큼 소비자 편의 제고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중이다.


SK텔레콤이 개발한 또 다른 기술은 BLE 전자카드다. BLE 전자카드는 사용중인 여러 장의 플라스틱 카드를 기존 카드와 동일한 형태의 전자카드 하나로 통합해 관리하는 것이다.
 SK텔레콤은 블루투스 저전력 통신을 활용해 더욱 편하고, 쉽고, 빠르게 결제를 진행할 수 있도록 할 ‘BLE 페이먼트’와 ‘BLE 전자카드’ 등 2종의 신개념 모바일 기반 결제 솔루션을 선보였다. 
▲ SK텔레콤은 블루투스 저전력 통신을 활용해 더욱 편하고, 쉽고, 빠르게 결제를 진행할 수 있도록 할 ‘BLE 페이먼트’와 ‘BLE 전자카드’ 등 2종의 신개념 모바일 기반 결제 솔루션을 선보였다.

SK텔레콤이 개발한 BLE 전자카드는 수십 장의 플라스틱 카드 정보를 수록할 수 있으며 10개까지는 단축 버튼을 통해 사용할 카드를 바로 선택한 후 탑재된 IC카드를 통해 결제를 진행할 수 있게 개발됐다.

특히 스마트폰에 탑재돼 있는 BLE 기술을 활용해 앱세서리 형태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만큼 전자카드 분실 시 스마트폰에서 추가적인 결제를 차단하는 등 효율적 카드 관리가 가능하다.

BLE 페이먼트와 BLE 전자카드는 빠르면 내년 상반기 상용화가 가능할 전망이다. 또한 두 기술 모두 POS기기나 스마트폰이 퍼져있는 국가일 경우 손쉽게 적용이 가능한 만큼 업계에서 기술 선도는 물론 글로벌 시장 공략 가능성도 높은 것으로 SK텔레콤은 평가중이다.

한남석 SK텔레콤 IT기술원장은 “BLE 페이먼트, BLE 전자카드 기술의 개발을 통해 소비자분들의 결제생활이 한결 편해지길 기대한다”며 “SK텔레콤은 최신 ICT 기술을 결합한 혁신적인 결제 방식의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모바일 페이먼트 시장의 글로벌 테크 리더십을 이끌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광재 기자  voxpop@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20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