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LG전자, 멕시코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 가속
상태바
LG전자, 멕시코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 가속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6.16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레드 TV 전용 영화 상영관 조성...압도적 시청경험 선사

LG전자가 올레드 TV의 압도적 시청 경험을 앞세워 멕시코에서 영화 애호가들을 대상으로 프리미엄 마케팅을 전개한다.

LG전자는 멕시코 수도 멕시코시티 중심가에 위치한 멕시코국립영화관 시네테카나시오날 내에 LG 올레드 TV 전용 상영관 '살라올레드(SALA OLED)'를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LG전자가 올레드 TV를 활용해 영화 상영관을 조성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관람객들이 올레드 TV의 몰입감 넘치는 영화 시청 경험을 제대로 보고 느낄 수 있도록 상영관 내부 공간 디자인에도 영상∙음향 전문 엔지니어와 협업했다. 계단식으로 설치된 상영관은 총 24석 규모다.

멕시코국립영화관에 방문한 관람객들은 누구나 LG전자가 올해 처음 출시한 차세대 올레드 TV인 LG 올레드 에보(OLED evo)와 7.1.4채널에 입체음향기술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하는 프리미엄 사운드 바(모델명 SN11R)가 구현하는 압도적인 영상과 음향을 만끽할 수 있다.

멕시코국립영화관은 예술 영화를 주로 상영하고 전시회 등을 수시로 여는 멕시코 문화∙예술의 중심지로 현지에서 유명하다. LG전자는 이곳이 연간 200만 명 이상이 찾는 인기 장소인 만큼 보다 많은 영화 애호가들에게 LG 올레드 TV의 차별화된 시청 경험을 소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고 또 이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화질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압도적 명암비와 블랙 표현, 완벽에 가까운 시야각 등을 인정받으며 명실상부 최고 TV로 손꼽힌다.

할리우드의 주요 영화 제작사들이 LG 올레드 TV를 영상품질 참조용 디스플레이로 활용하고 있는 점도 이를 방증한다.

이에 LG전자는 4S(Sharp, Speedy, Smooth, Slim)를 앞세운 프리미엄 마케팅을 통해 올레드 TV 고객만이 느낄 수 있는 차별화된 시청 경험을 알리고 자발광(自發光) 화질에 열광하는 프리미엄 고객층을 확대하고 있다.

LG전자 멕시코법인장 송성원 상무는 “더 많은 고객이 올레드의 압도적 화질과 디자인 혁신을 경험할 수 있도록 고객 체험형 프리미엄 마케팅을 지속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