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신한금융그룹, 보이스피싱 예방과 교통 문화 개선 위한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도로교통공단-신한금융그룹, 보이스피싱 예방과 교통 문화 개선 위한 업무협약 체결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1.09.21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교통공단과 신한금융그룹이 전화 금융 사기 근절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대국민 홍보에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협약에 따라 도로교통공단은 TBN 한국교통방송을 통해 보이스피싱 예방 캠페인을 방송하고, 매주 코너를 편성해 실제 보이스피싱 피해·검거 사례 등을 전국의 청취자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전국 지부와 운전면허시험장 내 모니터에 전화 금융 사기 근절 홍보 영상과 포스터 등도 송출한다.

신한금융그룹은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전국 신한은행 영업점 및 ATM, 신한카드의 '신한 My Car' 플랫폼 등을 통해 교통안전 홍보를 진행하며, 향후 다양한 방법을 통하여 교통사고 줄이기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주민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국민의 생명과 재산의 보호를 위해 전화 금융 사기와 교통사고는 반드시 근절되어야 한다. 양 기관의 협업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을 기대하며, 보이스피싱과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한 환경이 조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