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한컴인스페이스-뉴빌리티, 자율주행 기술 공동 개발 협업
상태바
한컴인스페이스-뉴빌리티, 자율주행 기술 공동 개발 협업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1.02.09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과 로봇을 위한 비주얼슬램 기반 자율주행 기술 경쟁력 확보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우주·드론 기업 한컴인스페이스와 자율주행 로봇 소프트웨어 개발 스타트업 뉴빌리티가 자율주행 기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카메라로 현실 세계의 위치와 특징을 인식해 가상의 지도를 만드는 ‘비주얼슬램’ 기술을 기반으로 한 자율주행 기술을 공동 개발해 드론과 로봇에 적용해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공동 기술 연구팀을 운영하며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상용화 단계 이후에도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해 기술 저변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2017년 설립된 뉴빌리티는 자율주행 로봇을 위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기업으로, 로봇 위치를 파악해 최적의 운행 경로를 설정하는 기술 특허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이상민 뉴빌리티 대표는 “한컴인스페이스와 비주얼슬램 기술을 고도화함으로써 로봇 및 드론 자율주행 분야의 선제적인 시장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 뉴빌리티의 핵심 기술인 비주얼슬램의 다양한 플랫폼화를 위해서도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컴인스페이스는 위성의 각종 지상국 시스템 개발 및 운영을 해오고 있으며, 2019년부터는 드론의 자동 이착륙과 무선 충전, 통신 데이터 수집·관제·분석 등 기술을 통합한 드론 무인 자동화 운영 시스템인 ‘드론셋(DroneSAT)’을 개발, 드론을 활용한 각종 모니터링 및 분석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최명진 한컴인스페이스 대표는 “이번 협력을 통해 드론의 자율주행 기술력을 더욱 강화하고, 드론 로드 구축에도 속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스타트업과의 지속적인 협력 확대를 통해서 동반 성장을 도모함과 동시에 드론 서비스의 상용화를 위한 전방위적 협력 체계도 구축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