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파나소닉, 터프북 CF-31 5세대 출시
상태바
파나소닉, 터프북 CF-31 5세대 출시
  • 윤효진 기자
  • 승인 2015.08.31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나소닉코리아가 터프북 ‘CF-31 5세대(CF-31mk5, 이하 CF-31)’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CF-31은 온도·기압 등의 극한의 상황에서도 작동하는 파나소닉의 대표 풀리 러기드(Fully-Rugged) 터프북이다.

CF-31는 미국 국방성 군사 규격(MIL-STD-810G: Military Standards United States)을 충족하는 각종 테스트(자유낙하·진동·방진·방수)를 통과해 최대 120㎝ 높이에서 떨어져도 무방할 정도로 튼튼하다. 또 IEC(International Electro technical Commission Standard) 규격 IP65등급을 받아 미세 먼지인 분진의 침입을 절대적으로 방어하고 다방면의 물 침투시에도 사용할 수 있다.

▲ 미국 국방성 군사 규격(MIL-STD-810G) 테스트 통과한 강한 PC

CF-31의 운영체제는 윈도8.1 프로며 CPU는 인텔 코어 5세대 i5-5300U를 적용해 그래픽 성능 속도가 4세대에 비해 1.4배 빠르다.

배터리 시간도 4세대에 비해 3.5시간 증가해 최대 18시간 사용할 수 있으며 보조 배터리를 사용할 경우 최대 27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다. LCD 밝기도 1200cd/m2로 높였다. 크기는 D292㎜×W302㎜×H73.5㎜이고 무게는 3.72㎏이다.

노운하 파나소닉코리아 대표이사는 “풀리 러기드 CF-31 5세대는 러기드 환경에서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적으로 최적화된 장비”라며 “파나소닉이 전세계 터프북 시장의 70% 이상을 차지해 이끄는 만큼 최신의 기술로 소비자를 만족시키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