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이스라엘 보안 기업 SSD랩스, 한국 지사 설립
상태바
이스라엘 보안 기업 SSD랩스, 한국 지사 설립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2.04.18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SD랩스 측, 한국 화이트 해커 수준 높아 글로벌 시장에서도 통할 것

이스라엘 보안 기업 SSD랩스(SSD Labs)가 한국지사를 설립했다. SSD랩스는 해커의 입장에서 사이버 공격 기법을 연구하는 오펜시브 시큐리티 분야에서 전문성을 갖고 있다. 국내에서는 오펜시브 시큐리티 분야가 아직 초기 단계이지만 전 세계적으로는 정부와 기업의 관심이 매우 높다.

그동안 국내 기업들은 공개적으로 제품과 서비스 보안 제품을 찾기를 꺼려했으며 취약점 같은 보안 지식에 대한 거래에도 제약이 많았다. 하지만 전 세계적인 사이버 보안 위협은 능동적인 패러다임으로의 전환을 요구하고 있다.

SSD랩스 한국지사는 글로벌 시장에서 취약점 공격 분석을 의뢰 받고 그 중 일부를 한국에서 용역하는 것부터 업무를 시작할 계획이다. 한국의 화이트해커와 보안 전문가의 수준이 높아 글로벌 시장에서도 충분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다는 것이 SSD랩스 측의 설명이다.

SSD랩스 공동 창업자인 아비람 제닉은 “한국이 세계적 권위의 해킹 방어 대회에서 우승하고 사이버 보안에 대한 인식 전환이 이뤄지면서 한국에 지사를 설립하게 됐다. 한국이 몇 년 안에 지금의 이스라엘처럼 세계 최고의 공격 보안 연구 센터로 변모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SSD랩스는 SSD시큐어클로저(SSD Secure Disclosure) CTO 겸 공동창업자인 노암 라트하우스(Noam Rathaus)와 비욘드시큐리티 아비람 제닉(Aviram Jenik) 대표가 공동 설립했으며, 오치영 지란지교 창업자, 이동범 지니언스 대표가 초기 투자자로 참여했다.

아비람 제닉 SSD랩스 공동 설립자
아비람 제닉 SSD랩스 공동 설립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