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한양대 조병완교수 “4차 산업혁명 기술 융복합한 창의적 패러다임 전환 절실”
상태바
한양대 조병완교수 “4차 산업혁명 기술 융복합한 창의적 패러다임 전환 절실”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1.05.31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양대학교 건설환경공학과 조병완교수는 4차 산업혁명시대 세계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융복합한 창의적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한양대학교 4차산업혁명연구소는 해양수산부 산하 해양수산과학기술 진흥원과 P&T PARTNERS가 공동으로 주최한 2021년 해양수산 사업화 유망 기술 설명회에서 한양대 조 교수가 해양수산 사업화 핵심기술을 설명했다고 31일 밝혔다.

발표모습 [사진=한양대학교 4차산업혁명연구소]
발표모습 [사진=한양대학교 4차산업혁명연구소]

조 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표적 지능화 상품인 무인 자율 자동차 같은 무인 자율 선박을 위해 사물인터넷 센서, 로봇 지능화, 청정 에너지 플랫폼 기반의 안전 사고 제로 미래형 선박을 제안했다.

또 에이블 E&C, 커니스, SUNBIRD  등 여러 회사와 개별 컨설팅 미팅을 통해 기업이 원하는 기술 개발 프로세스에 대하여 전폭적 지원을 하기로 약속했다.

이와 함께 4차 산업혁명 기술로 선박 접안시 항만 시설의 손상을 지능적으로 예방하는 방법 및 시스템, 사물인터넷 지능형 선박의 향해 및 재난 상황에서 신속한 대응 가능한 선박 재난 대응 시스템 기술, 사물인터넷 인명 구조용 라이프 벨트와 이를 이용한 선박 재난 구호 시스템 및 방법에 대한 특허 기술을 공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