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프랑스 브이그텔레콤, LG유플러스 방문…통신 기술 벤치마킹
상태바
프랑스 브이그텔레콤, LG유플러스 방문…통신 기술 벤치마킹
  • 김혜진 기자
  • 승인 2016.12.06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일 프랑스 브이그텔레콤(Bouygues Telecom)의 디디에 카사스(Didier CASAS) 부사장을 비롯 캐롤라인 쉑스(Caroline CHAIX) 외부 의사소통 이사, 피에르 머스티어(Pierre MUSTIERE) 아시아 CEO 등 주요 임원과 프랑스 주요 언론 기자단이 LG유플러스의 LTE 성과와 IoT, 5G 준비상황 등의 노하우를 경험하기 위해 용산사옥 및 상암사옥을 방문했다.

▲ LG유플러스의 사옥에 프랑스 브이그텔레콤이 통신 기술 벤치마킹을 위해 방문했다.

프랑스 유/무선 통신사업자인 브이그텔레콤은 LG유플러스 용산사옥 IoT체험관과 상암사옥의 5G 전시관, NB IoT 인증센터를 방문해 LTE 성과와 IoT, 5G 준비상황에 대한 Q&A시간을 갖고 IoT, LTE서비스 등을 체험하며 LG유플러스의 차세대 통신 기술을 벤치마킹하는 시간을 가졌다.

프랑스 3대 통신사 중 하나인 브이그텔레콤은 LG유플러스의 뛰어난 통신 기술과 시장을 리드하는 마케팅 전략을 바탕으로 글로벌 통신사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김상부 LG유플러스 제휴 1담당 상무는 “해외 통신사업자들의 경우 단기간내 세계최초 LTE 전국망 구축과 마케팅 차별화를 통해 LTE 선도 사업자로 자리 잡은데에 관심이 높다”며 “LTE시장을 선도한 것에 그치지 않고 다가오는 5G시대 또한 1등 사업자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