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팅크웨어, 2018년도 2분기 실적발표
상태바
팅크웨어, 2018년도 2분기 실적발표
  • 김지윤 기자
  • 승인 2018.08.14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반기 블랙박스 수출 전년 대비 40% 증가

[CCTV뉴스=김지윤 기자] 팅크웨어는 2018년도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451억원, 영업이익 9억원, 당기순이익 9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반기 누적 기준으로는 매출액 913억원, 영업이익 22억원, 당기순이익 25억원을 기록했다.

상반기에는 블랙박스 해외 수출이 호조세를 보였다. 전년 동기 대비 약 40% 증가한 92억원을 기록했으며, 특히 일본을 중심으로 아시아 시장 매출이 증가하면서 수출 비중 확대를 견인했다.

플래그십 커넥티드 블랙박스 ‘아이나비 퀀텀2’와 스마트폰 앱 ‘아이나비 커넥티드’

팅크웨어 관계자는 “해외 수출은 하반기에도 유럽 등 신규 시장 확대를 통한 매출 상승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커넥티드 기술이 탑재된 통신형 디바이스 등 차별화된 라인업을 통해 통신사, 보험사 및 관공서 연계 B2B 사업 확장을 통한 장기적 성장을 도모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어 “자체 보유한 지도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음성인식, 교통정보 빅데이터 등의 기술이 접목된 커넥티드 플랫폼을 개발 중이다”며, “차별화된 플랫폼을 활용한 전장 사업 등 신규 영역으로의 진출은 향후 수익성 강화로 이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팅크웨어는 상용차 전용 디바이스 ‘아이나비 ADAS DS-1’에 대한 국토부 규격 시험을 통과하여, 국내 1,000억원 이상 규모로 예상되는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의무화 시장 진출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3분기 중 오토바이 전용 블랙박스 출시도 예정되어 있어 제품 라인업 다각화에 따른 외형 성장이 가시화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