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증평군, 방범용 CCTV설치…안전한 농촌마을을~
상태바
증평군, 방범용 CCTV설치…안전한 농촌마을을~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3.10.16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이 농작물 도난 및 빈집털이 등 범죄예방을 위해 130만화소급 고화질 방범용 CCTV를 농촌지역에 설치하는 사업을 추진해 주민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군은 안전한 농촌마을 만들기 일환으로 도비 등 총 사업비 5200만원(도비 1560만원, 군비 3640만원)을 들여 5개소에 CCTV를 설치했으며 마을주민의 높은 호응에 따라 남은 잔액(800만원)을 반환하는 대신 군비(250만원)를 일부 추가부담해 위험지역인 1개소를 추가로 설치키로 했다.

지난 6월 위험취약지인 ▲증평읍 죽리 원평마을회관앞 ▲증평읍 율리 점촌 입구 ▲증평읍 사곡3리 입구 ▲도안면 도당리 도당사거리 ▲도안면 도당리 도암교 주변 등 5곳을 선정해 CCTV 5대를 설치했으며 11월중 대상지를 선정해 도비 등 사업비 1050만원을 들여 방범용 CCTV 1개소를 농촌지역에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사람이나 차량 통행이 많은 마을입구에 설치된 고화질 CCTV는 착용의상 이나 차량번호 식별이 가능해 강력한 범죄예방 효과가 있으며 종합관제센터에서 24시간 모니터링되고 있어 범죄 발생시에는 증거확보에도 활용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