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파수, ‘가트너 시큐리티 서밋 2022’ 한국 기업 단독 참가
상태바
파수, ‘가트너 시큐리티 서밋 2022’ 한국 기업 단독 참가
  • 곽중희 기자
  • 승인 2022.06.09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수가 글로벌 보안 컨퍼런스 ‘가트너 시큐리티 서밋 2022(Gartner Security & Risk Management Summit 2022)’에 유일한 한국 기업으로 참가해 ‘제로 트러스트 데이터 보안 방안’을 소개했다. 

가트너 시큐리티 서밋은 글로벌 IT 리서치 기업 가트너가 주최하고 글로벌 기업의 CIO, CISO 등이 참석하는 세계적인 보안 행사로, 2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개최됐다.

파수의 세션 발표는 8일 오전(현지 시각)에 ‘제로 트러스트 데이터 보안 플랫폼 구축(Build a True Zero-Trust Data Security Platform)’을 주제로 진행됐다. 미국의 IT 전문 투자 기업인 랜드마크 벤처스(Landmark Ventures)의 앤서니 줄리아노(Anthony Juliano) CTO가 게스트 연사로 함께 했으며, 존 헤링(John Herring) 파수 미국법인장이 발표를 이끌었다.

파수는 발표를 통해 진정한 제로 트러스트 데이터 보안을 구축하기 위한 필수 요건을 소개했다. 특히 데이터의 생성부터 사용과 이동, 저장 등 단계별로 필요한 보안 요소를 밝히고 이를 종합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데이터 보안 플랫폼을 제시했다.

파수는 단독 부스에서 제로 트러스트 데이터 보안 플랫폼을 구성하는 파수의 핵심 솔루션을 선보였다. 문서 보호 솔루션 ‘파수 엔터프라이즈 디알엠(Fasoo Enterprise DRM, FED)’, 데이터 식별·분류 솔루션 ‘파수 데이터 레이더(Fasoo Data Radar, FDR)’, 차세대 문서 관리 플랫폼 ‘랩소디(Wrapsody)’, 외부 협업 솔루션 ‘랩소디 에코(Wrapsody eCo)’ 등이 참관객들에게 소개됐다.

조규곤 파수 대표는 “전세계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IT 리서치 기관이 개최하는 가트너 시큐리티 서밋은 글로벌 기업의 보안 리더들이 참여해 최신 보안 솔루션과 활용 사례를 나누는 행사다. 데이터 보안 업계 리더로 인정받아 온 파수는 이번 행사에서 제로 트러스트 데이터 보안 플랫폼을 통해 데이터의 모든 생애 주기에 걸친 가장 이상적인 보안 방안을 보여준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