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비트센싱, KST일렉트릭과 초소형 전기차용 ADAS 개발 맞손
상태바
비트센싱, KST일렉트릭과 초소형 전기차용 ADAS 개발 맞손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10.28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율주행, 모빌리티 기술 혁신 가속

첨단 이미징 레이더 솔루션 기업 비트센싱은 28일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21(DIFA 2021)’ 내 KST일렉트릭 부스에서 스마트 모빌리티 플랫폼 전문기업 KST일렉트릭과 초소형전기차 전용 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ADAS)의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력을 통해 양사는 ▲초소형전기차 전용 ADAS 공동개발 ▲시제품 개발 및 테스트 ▲품질 및 기술 고도화 ▲양산 대응 등을 통한 자율주행 시대 가속화에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먼저 양사는 비트센싱의 77GHz 오토모티브 레이더 솔루션 ADAS 기술을 KST일렉트릭의 소형 전기차 ‘마이브(MaiV)’에 적용한다. 비트센싱의 ADAS 레이더 기술은 물체를 정확하게 감지하고, 거리, 속도, 방향 데이터를 제공해 안전성과 편의성이 보장된 도로 위 경험을 선사할 수 있다.

양사는 이 같은 협력을 통해 자율주행과 모빌리티 분야에서 혁신적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재은 비트센싱 대표는 “KST일렉트릭과 함께 자율주행 기술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 데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도로 환경과 스마트 시티를 구축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배 KST일렉트릭 대표는 “초소형 전기차 전용 ADAS 개발은 안전성 강화를 요구하는 초소형 전기차의 세그먼트에서 큰 변화를 일으킬 첫 단추”라며, “비트센싱과의 협업을 통해 빠른 시일 내에 상용화에 성공해 마이브 고객에게 안전한 드라이빙과 최상의 편의성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