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SKT, 어린이·청소년 요금제 선택폭 ‘확’ 넓힌다
상태바
SKT, 어린이·청소년 요금제 선택폭 ‘확’ 넓힌다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9.02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전용 3종, 청소년 전용 4종 선보여

SK텔레콤이 고객들의 요금제 선택권을 대폭 강화한다.

SKT는 오는 3일부터 어린이와 청소년 고객을 위한 새로운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요금제는 어린이 요금제 3종과 청소년 요금제 4종이다.

먼저 어린이 전용 요금제와 관련해 온라인 수업 확산, 스마트폰 보급률 증가 등 변화하는 이용 패턴에 맞춰 만 12세 이하 어린이 고객을 위한 5G 요금제 2종과 LTE 요금제 1종을 새롭게 내놓는다.

5G 요금제는 월 3만 6000원에 데이터 4GB를 제공하는 ‘5G ZEM플랜 퍼펙트’와 월 2만 6000원에 2GB의 데이터를 제공하는 ‘5G ZEM플랜 베스트’ 2종을 선보인다. 이 같은 어린이 전용 ZEM 플랜 출시를 통해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2만 원 대에 5G 서비스 이용이 가능해져 초등학생 자녀를 둔 고객의 이용 부담이 대폭 완화될 전망이다.

또한 LTE 이용자를 위해 기존 대비 데이터를 2배 확대하고, 음성통화를 무제한으로 제공하는 ‘LTE ZEM플랜 베스트’도 함께 출시한다. 

이들 어린이 요금제 3종은 데이터를 다 소모한 후에도 추가 요금 없이 일정 속도로 인터넷, 메신저 등을 이용할 수 있으며, 집전화와 이동전화 구분 없이 음성 통화도 무제한 제공된다. 아울러 EBS의 주요 교육 콘텐츠를 데이터 걱정 없이 이용할 수 있는 ‘EBS 데이터팩(월 6600원)’을 무료 제공해 모바일 학습 활성화에도 기여할 방침이다.

청소년 전용 요금제의 경우 청소년 고객의 이용 트렌드를 고려해 데이터 제공을 대폭 확대한 LTE 요금제 4종이 만들어진다.

신규 출시 요금제 4종은 2.5GB·6GB·12GB·100GB의 다양한 라인업으로 구성돼 고객 선택권을 확대했으며, 기본 데이터를 사용한 후에도 추가 요금 없이 일정 속도로 계속 사용할 수 있다.

또한 ‘0틴플랜 라지’는 청소년 고객의 선호도가 가장 높은 ‘SKT VIP 혜택’ 또는 ‘미디어·구독 혜택’ 중 한 가지를 선택할 수 있고, ‘0틴플랜 라지’와 ‘0틴플랜 미디엄플러스’는 EBS 데이터팩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한명진 SKT 마케팅그룹장은 “언택트 시대를 맞아 학생들의 데이터 이용패턴이 많이 달라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 특성에 맞는 신규 요금 상품을 지속 출시해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