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국토부, 다중이용 건축물 도면 정보 개방
상태바
국토부, 다중이용 건축물 도면 정보 개방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7.13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자 안전·편의 증진, 프롭테크 산업 활성화 기대

앞으로는 주거 용도를 제외한 다중이용 건축물은 소유자 동의 없이 도면 열람·발급이 가능해진다. 필요한 경우 건축도면 정보를 열람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국토교통부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건축물대장의 기재 및 관리 등에 관한 규칙’을 지난 12일 공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규칙의 시행은 오는 8월 12일부터다.

현재는 건축물의 소유자 동의 없이는 건축물대장과 배치도(평면도 제외)에 한해 발급·열람이 가능하지만 앞으로는 다중이용건축물은 소유자 동의 없이도 이용자의 안전, 이용 편의, 그 밖의 공익목적을 위해 신청할 경우 평면도까지 발급·열람할 수 있게 된다.

세움터의 건축물대장 및 건축물현황도 발급 서비스에서 신청하면 지자체 방문없이 온라인 발급도 가능하다.

이외에 감정 평가를 의뢰받은 감정평가 법인 등이 신청하는 경우와 재난의 예방, 재난 발생 시 국민 또는 주민의 안전 확보 등을 위해 필요한 경우도 도면 발급이 허용된다.

또한 건축물 대장의 내용이 건축법 및 관계 법령의 조사·점검 등에 따른 건축물의 현황과 건축물대장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지자체가 건축물대장을 의무적으로 정비하도록 했으며, 건축물대장 항목별 작성 요령을 담은 ‘건축물대장 작성방법’을 알기 쉽게 작성해 지자체 담당자와 건축사 등이 활용토록 했다.

국토부 엄정희 건축정책관은 “이번 개정으로 건축행정 편의성이 높아지고 프롭테크와 같이 건축정보를 활용한 관련 데이터 산업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건축행정 절차 개선과 함께 건축정보 품질개선, 정보공개 확대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