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LG전자, 코로나 영웅 의류관리 ‘트롬 스타일러’가 책임진다
상태바
LG전자, 코로나 영웅 의류관리 ‘트롬 스타일러’가 책임진다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7.06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소재 코로나19 거점 병원 4곳에 20대 전달

코로나19 방역의 최일선에서 싸우는 의료진들을 위해 LG전자가 의료관리기 ‘LG 트롬 스타일러’를 기증했다.

LG전자는 코로나 영웅으로 불리는 의료진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평택시 박애병원, 부천시 순천향대학교 부속 부천병원, 남양주시 현대병원, 오산시 오산한국병원 등 수도권 소재 코로나19 거점 병원 4곳에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2’ 20대를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이에 따라 의료진은 트롬 스타일러를 사용해 더욱 편리하고 위생적으로 의류를 관리할 수 있게 됐다. 바지 1벌을 포함해 최대 6벌을 동시에 관리하는 것은 물론 덥고 습한 날씨로 인해 땀이 묻은 옷을 보송보송하게 만들어 준다.

앞서 LG전자는 지난해 한국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건강 취약계층에도 트롬 스타일러 30대를 기증하는 등 기업과 사회가 공존하며 성장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고 있다. ▲택배, 배달, 대리운전 등의 업무에 종사하는 이동 노동자의 쉼터에 휘센 에어컨 기부 ▲농어촌 상생협력 위한 1사1촌(1社1村) 협약 등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 참여해 왔다.

LG 트롬 스타일러는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의류관리기 대명사다. 건강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필수 가전으로 자리잡고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선보인 블랙에디션2, 오브제컬렉션 등 다양한 트롬 스타일러 모델 라인업을 갖췄다.

이번에 기증된 LG 트롬 스타일러 블랙에디션2는 ▲옷의 유해세균을 99.99% 살균하고 옷에 밴 냄새 제거에 탁월한 트루스팀 ▲옷을 1분에 최대 200회 털어주며 바람만으로는 제거하기 어려운 미세먼지를 골고루 없애주는 무빙행어 플러스 ▲바지 사이에 넣어주면 필름이 바지 안쪽까지 누르면서 바지선을 잡아주는 바지 필름 등 특허 받은 기술을 갖췄다. 거울로 사용 가능한 도어 디자인도 장점이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윤성운 리빙어플라이언스마케팅담당은 “차별화된 성능과 디자인을 갖춘 의류관리기 대명사 트롬 스타일러를 앞세워 고객이 원하는 가치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