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해수부, 해상무선통신망 기지국 80개소 집중점검 실시
상태바
해수부, 해상무선통신망 기지국 80개소 집중점검 실시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1.07.02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는 안정적인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주로 태풍이 내습하는 시기에 앞서 23일까지 해상무선통신망(LTE-M) 기지국에 대한 시설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바다 내비게이션은 자동차 내비게이션과 같이 선박운항자에게 해상교통상황과 기상정보 등을 제공하고 충돌‧좌초 등 위험상황을 알려주는 서비스로, 올해 1월 30일부터 본격 시행되고 있다. 

기지국 설치 사례 [사진=해양수산부]
기지국 설치 사례 [사진=해양수산부]

바다 내비게이션은 전체 해양사고의 약 84%를 차지하는 인적과실에 의한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국제해사기구(IMO)에서 채택한 디지털 기반의 스마트 해상교통체계로, 실해역에서 시행하는 것은 우리나라가 세계 최초다.

해양수산부는 2016년부터 5년간 ‘한국형 e-내비게이션 구축사업’을 추진하여 연안으로부터 최대 100㎞ 떨어진 해상까지 바다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전국 263개소에 해상무선통신망(LTE-M) 기지국을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다.

단, 섬이나 건물 옥상 등에 설치된 기지국은 태풍 내습으로 인한 강풍, 폭우 등에 취약할 수 있어, 해양수산부는 통신망 전문 업체(KT)와 합동으로 이번 시설점검을 추진하게 됐다.

이번 점검의 대상은 강풍, 폭우에 특히 취약할 수 있는 기지국 80개소다.

해양수산부는 안테나 등 기지국 장비의 설치상태, 각종 케이블 정리·포박상태, 수분 유입 방지를 위한 절연·방수상태 등을 점검할 예정이다. 

또 유관기관과 전문 업체의 비상연락망 및 대체장비 확보 여부 등 긴급복구체계에 대한 점검도 함께 진행하여 태풍 피해가 발생할 경우 신속한 복구작업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