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한컴그룹-LIG넥스원, 위성·드론·AI 등 활용한 스마트 국방 사업 추진
상태바
한컴그룹-LIG넥스원, 위성·드론·AI 등 활용한 스마트 국방 사업 추진
  • 정은상 기자
  • 승인 2021.05.21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성, 드론, AI 등 ICT 기술 활용한 첨단무기체계 개발 및 기술 협력
정례 협의체 구성을 통한 스마트국방 분야 신사업 발굴 추진

한글과컴퓨터그룹(이하 한컴그룹)과 LIG넥스원은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과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위성, 드론, AI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스마트 국방 사업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한컴그룹과 LIG넥스원은 한컴타워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사 간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을 약속했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사진 왼쪽)과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왼쪽)과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오른쪽)

특히,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인공위성 및 드론 운용·관제, 영상분석, 드론체계 등 우주·항공 분야를 접목한 첨단무기체계 개발 및 기술 협력에 나선다. 또한,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소프트웨어(SW) 분야 등 ICT 기술을 활용한 국방과학기술 역량 확보를 위해 상호간 인력 교류 및 공동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양사는 정례 협의체를 구성해 공동 연구 성과 및 기술의 효율적인 활용이 가능하도록 상용화를 추진하고, 이를 활용한 스마트국방 신사업 발굴에 나서는 등 협력 범위를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우주항공, 드론, 위성 및 D.N.A(Data·5G·AI) 등 미래 분야에서의 기술우위 확보를 위해 역량을 집중하겠다”면서 “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대내외적으로 지속적인 투자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상철 한컴그룹 회장은 “국내 최고 수준의 국방 R&D 역량을 갖춘 LIG넥스원과의 협력을 통해 미래 국방을 책임질 수 있는 국방과학기술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위성, 드론, 인공지능 등 그룹이 보유한 다양한 ICT 기술을 활용한 첨단무기체계 개발로 국방 자립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